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에너지 넘치는 영화"...'스윙키즈', 전 세계 동시기 개봉 확정
"에너지 넘치는 영화"...'스윙키즈', 전 세계 동시기 개봉 확정
Posted : 2018-12-10 09:35
'과속스캔들' '써니' '타짜-신의 손' 강형철 감독의 네 번째 작품으로 주목 받고 있는 영화 '스윙키즈'가 전 세계 동시기 개봉을 확정했다.

'스윙키즈'는 1951년 거제도 포로수용소, 오직 춤에 대한 열정으로 똘똘 뭉친 오합지졸 댄스단 스윙키즈의 가슴 뛰는 탄생기를 그린 영화다.

작품은 오는 19일 국내 개봉에 맞춰 전 세계 동시기 개봉을 확정했다. 북미에서는 21일에 개봉이 확정되었으며, 대만과 호주, 뉴질랜드를 포함한 오세아니아에서는 내년 1월 10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홍콩과 마카오에서도 내년 1월 개봉한다.

또한 미국, 캐나다, 호주, 홍콩, 마카오,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일본, 인도네시아 등 해외 23개국에서 선판매됐다.

'스윙키즈'는 최근 미국 샌타모니카에서 열린 아메리칸필름마켓(AFM)에서 해외 바이어들을 대상으로 진행 된 스크리닝을 기점으로 러브콜을 받아왔다.

'스윙키즈'의 해외세일즈를 담당한 NEW의 글로벌판권사업부 콘텐츠판다는 "만석을 이룬 스크리닝 현장 반응이 매우 뜨거웠다. 영화 상영 도중에도 판권 구매 제안 메시지가 쇄도할 정도였다"며 "'스윙키즈' 댄스단의 국적, 언어, 문화를 초월해 희로애락을 담은 춤이 해외 바이어들을 사로잡은 요소로 보인다"라고 말했다.

'스윙키즈'를 구매한 북미 배급사 Well Go USA 관계자는 "음악과 춤으로 하여금 희망을 불어넣어 주는 영화로, 크리스마스 연휴 동안 눈부시도록 멋진 이 영화를 모든 관객이 즐기리라 믿는다"고 했고, 홍콩과 마카오 배급사 Bravos Pictures 관계자는 "지금껏 봐온 한국영화 중 가장 에너지 넘치도록 신선한 영화로, 단연 유일무이하다고 할 수 있다"고 만족했다.

대만 배급사 Movie Cloud 관계자는 "강형철 감독만의 재기발랄함이 이번에도 작품에 고스란히 담겨있어, 한국뿐 아니라 대만에서도 흥행 붐이 일 것 같다"고 했고, 오세아니아 배급사 Cine Asia 관계자는 "호주와 뉴질랜드 관객에게 '스윙키즈'를 선보일 생각에 매우 설렌다. 벌써부터 여기서도 개봉을 손꼽아 기다리고 있으며 큰 흥행을 기대하는 바"라고 남다른 기대를 표했다.

YTN Star 조현주 기자(jhjdhe@ytnplus.co.kr)
[사진제공=NEW]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