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바스코 여친, 前 부인 박환희 공개 저격 "거짓말쟁이"
 바스코 여친, 前 부인 박환희 공개 저격 "거짓말쟁이"
Posted : 2018-10-02 16:55
래퍼 바스코의 여자친구 A씨가 그의 전 부인인 배우 박환희를 공개 저격했다.

바스코의 여자친구 A씨는 지난달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바스코와 그의 아들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리고 "다들 제 아들이 루시 하나라고 생각했을 텐데 사실 난 아들만 셋이다. 큰남자 복은 타고났나 보다"라고 적었다.

이어 그는 "누가 그러던데 XX가 사진 찍는 거 싫어한다고? 아니 XX를 몇 번 봤다고 말도 안 되는 소리 왜 자꾸 하세요. 이제 와서? 난 잃을 게 많고 솔직한 사람이라 거짓말쟁이 극혐"이라는 글을 덧붙였다.

글의 파장은 컸다. A씨가 언급한 '누가'가 바스코의 전 부인인 박환희로 추측됐기 때문. 앞서 박환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찍히는 건 싫어하지만 나보다 잘 찍는 피카츄"라는 글과 함께 아들 사진을 올려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같은 사실은 지난 1일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 다뤄졌다. 글을 본 네티즌들의 비난 역시 거셌다. 엄마인 박환희가 아들을 그리워하고 모정을 표현하는 건 당연한 것이란 반응이 지배적이다. 글이 논란이 되자 A씨는 자신이 남긴 글과 댓글을 모두 삭제했다.

YTN Star 강내리 기자 (nrk@ytnplus.co.kr)
[사진출처 = 박환희 인스타그램]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