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가수 신바람 이박사 "잘못하면 미투에 인생 조져" 발언 논란
Posted : 2018-08-12 17:04
가수 신바람 이박사 "잘못하면 미투에 인생 조져" 발언 논란
'테크노 뽕짝'으로 유명한 가수 '신바람 이 박사'가 지난 10일, 제천 국제 음악영화제에서 경솔한 발언으로 논란을 빚었다.

이날 이 박사는 관객의 호응을 유도하면서 "이 노래 들으면서 마음대로 춤을 추되, 요즘에 여자들 잘 사귀어야 해. 잘못하면 '미투'에 인생 조져"라고 발언했다.

제천국제음악영화제는 이 박사 발언이 논란이 되자 "출연진에게 공연 전에 문제 될 발언은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으나 이런 발언이 나와 유감이라는 소감을 밝혔다. 또한 다른 출연진에게는 미리 주의를 주겠다면서 비슷한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제천국제영화제는 "앞으로는 사전에 부적절한 언행 자제 서약서를 쓰는 방안도 내부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YTN PLUS(mobilepd@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