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3,293명| 완치 12,019명| 사망 287명| 검사 누적 1,371,771명
'파워 업그레이드' 권순우 "하반기 기대하세요!"
Posted : 2020-05-25 17:23
[앵커]
우리나라 테니스 최고 랭커 권순우가 하반기 국제대회 재개를 고대하고 있습니다.

체력과 근력 보강으로 파워도 좋아졌다며 랭킹 50위 진입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서봉국 기자가 만났습니다.

[기자]
올림픽 공원 센터 코트에 울려 퍼지는 힘찬 스트로크!

현재 세계 랭킹 70위로 국내 선수 가운데 최고인 권순우의 포핸드와 백핸드입니다.

코로나19 사태로 두 달 이상 대회가 중단됐지만, 오히려 그 기간 하체 근력과 체력을 보완하게 돼 파워는 더 좋아졌습니다.

[권순우 / 당진시청 : 테니스 공을 받아치려면 하체 밸런스가 중요하기 때문에, 그만큼 하체의 역할이 중요합니다.]

실제 곱상한 얼굴은 그대로지만 뚜렷하게 새겨진 복근 등 몸은 몰라보게 달라졌습니다.

지난해 윔블던에서 톱텐 선수를 맞아 대등한 경기를 펼치는 등 최고의 한 해를 보냈지만, 그랜드 슬램 5세트 경기에서 체력 부족을 절실하게 느껴 많은 시간을 투자했기 때문입니다.

8월 미국 대회부터 ATP 투어가 재개된다는 연락을 받은 만큼, 다음 달 제주훈련 이후 7월에는 미국 현지에서 본격적 실전 연습에 들어갑니다.

[권순우 / 당진시청 : 올 초 목표가 작년보다 10단계 올리는 거였는데 그 부분은 성공적으로 이뤘고 올해는 끝날 때까지 50위 진입으로 목표를 세웠습니다.]

올 초 4회 연속 투어대회 8강에 오르면서 최강 나달과도 격돌했던 권순우.

코로나 변수를 뛰어넘어 후반기 한 단계 더 도약을 노리는 권순우가 한층 날카롭게 스윙을 가다듬고 있습니다.

YTN 서봉국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