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홈런 선두' 키움 박병호, 6년 연속 30홈런 대기록
Posted : 2019-09-03 23:36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홈런 선두 키움의 박병호 선수가 두산과 경기에서 6년 연속 30홈런을 기록했습니다.

최근 무서운 상승세에 있던 2위 두산은 키움에 발목이 잡혀 선두 SK와 승차가 4게임 반으로 벌어졌습니다.

김상익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키움이 2대 0으로 앞선 8회 초 투아웃 1루.

홈런 선두 박병호가 두산 윤명준의 슬라이더를 밀어쳐 담장을 넘깁니다.

2위 샌즈와의 격차를 3개로 벌리는 시즌 30호 홈런.

박병호는 이승엽에 이어 역대 두 번째로 6년 연속 30홈런을 쳐낸 타자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3위 키움은 선발 이승호의 6이닝 무실점 호투가 더해져 2위 두산과 승차를 한 게임 반으로 좁혔습니다.

선두 SK는 NC를 꺾고 2연승을 거둬 턱밑까지 뒤쫓아온 두산과 승차를 네 게임 반으로 벌리며 여유를 찾았습니다.

해결사는 최정이었습니다.

1회 팀의 첫 타점을 기록한 최정은 3회에도 2루타로 포문을 열더니 후속 타자 안타 때 홈을 밟으며 공격을 이끌었습니다.

4위 LG는 켈리의 6이닝 무실점 호투를 앞세워 5위 싸움에 바쁜 kt를 5대 0으로 완파했고,

삼성은 꼴찌 롯데를 5대 4, 한 점 차로 따돌리고 3연패에서 벗어났습니다.

양현종이 15승째를 챙긴 KIA는 한화를 꺾고 4연승의 상승세를 이어갔습니다.

YTN 김상익[sikim@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