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도쿄올림픽 단장 회의 종료...방사능·독도 표기 재차 제기
Posted : 2019-08-22 20:09

동영상시청 도움말

대한체육회가 2020 도쿄올림픽을 개최하는 도쿄올림픽조직위원회에 방사능 안전성 문제를 다시 한 번 제기했습니다.

사흘간의 일정으로 일본 도쿄에서 막을 내린 올림픽 선수단장 회의에 참석한 체육회 대표단은 오늘 오후 조직위와 일대일 회의에서 후쿠시마 원전 사고에 따른 방사능 안전성 문제에 다시 우려를 나타내고 국제기구 등이 검증한 객관적 자료를 제시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이에 대해 도쿄 올림픽 조직위원회는 자체적으로 보유한 방사능 안전성 관련 자료를 우리 체육회에 전달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체육회 대표단은 또 올림픽조직위 홈페이지에 독도를 일본 영토로 표기한 문제를 국제올림픽위원회 IOC와 도쿄조직위에 지적하고 즉각 수정해달라고 요구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대해 도쿄 올림픽 조직위원회는 확답하지 않았다고 우리 대표단은 설명했습니다.

김재형 [jhkim03@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