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박성현, 브리티시오픈 첫날 5언더파 '쾌조의 출발'
Posted : 2019-08-01 23:04

동영상시청 도움말

미국 여자프로골프, LPGA 투어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 여자오픈에서 박성현 선수가 쾌조의 출발을 했습니다.

박성현은 영국 밀턴킨스에서 개막한 대회 첫날 경기에서 버디 6개와 보기 1개를 묶어 5언더파를 기록하며 선두권에 자리했습니다.

현재 1라운드 경기가 진행 중인 가운데, 박성현은 2017년 US오픈, 2018년 위민스 PGA 챔피언십에 이어 개인 통산 세 번째 메이저 우승을 바라보게 됐습니다.

허재원 [hooah@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