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여자 수구 대표팀, 두 번째 경기서 '감동의 첫 골'
Posted : 2019-07-16 15:26
두 달 전 팀이 만들어진 우리나라 여자 수구 대표팀이 두 번째 공식경기에서 첫 골을 만들어내는 의미 있는 성과를 거뒀습니다.

대표팀은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여자 수구 조별리그 2차전에서 러시아에 1 대 30으로 크게 졌습니다.

0대 64로 졌던 헝가리와의 1차전에 이어 2차전에서도 큰 점수 차로 완패했습니다.

하지만 경기 종료 4분여를 남겨둔 4쿼터 중반, 경다슬 선수가 러시아의 골망을 흔들자 관중석에서는 큰 박수가 터져 나왔고, 벤치에 앉아있던 선수들은 기쁨의 눈물을 흘리기도 했습니다.

허재원 [hooah@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