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이기흥 신임 IOC 위원 "2032년 올림픽 남북공동유치 적극 추진"
Posted : 2019-06-29 02:44

동영상시청 도움말

국제올림픽위원회, IOC 신규위원으로 선출된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이 2032년 하계 올림픽 남북공동개최를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인천공항 환영행사에 참가한 이 회장은 앞서 스위스 로잔 IOC 총회에서 북한 김일국 체육상과 수차례 미팅을 통해 남북 체육 교류 방안을 논의했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면서 IOC 위원 선출은 평창동계올림픽을 성공적으로 개최한 대한민국 국민들에게 IOC가 준 선물이라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이기흥 회장의 얘기입니다.

[이기흥 / 신임 IOC 위원 : 남과 북의 체육회 직원들이 상호 교환해서 근무한다든지 로잔에 공동 사무실을 두고 이런 일(공동개최)을 진행해 가든지, 이 문제를 내년, 후년, 2032년까지 스포츠를 통해서 평화를 정착시키자는 제의를 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