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신생구단 BNK, 외국인드래프트 1순위로 단타스 선발
Posted : 2019-06-25 23:33

동영상시청 도움말

여자프로농구 신생팀 BNK가 외국인 선수 드래프트에서 전체 1순위로 다미리스 단타스 선수를 지명했습니다.

단타스는 지난 두 시즌 동안 국내 무대에서 뛰면서 경기당 19.8득점 10리바운드를 기록했습니다.

2순위 신한은행은 호주 국가대표 출신인 앨라나 스미스를, 3순위 KEB하나은행은 하인스-알렌을 각각 뽑았고,

지난 시즌 우승팀 KB는 챔피언결정전 우승을 이끌었던 카일라 쏜튼을 다시 지명했습니다.

허재원[hooah@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