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허위광고로 노인 속인 '떴다방' 일당 검거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6-12-09 04:22
충북지방경찰청은 생필품을 싸게 준다고 노인들을 유인한 뒤 허위 광고로 물건을 판매한 혐의 등으로 53살 오 모 씨 등 15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오 씨 등은 지난 3월부터 8월까지 청주지역에 이른바 '떴다방'인 홍보관을 마련한 뒤 70~80대 노인 360여 명에게 1억3천여만 원 상당의 물건을 판매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중국산 말굽버섯을 북한산이라고 속여 1㎏에 시가 2만 원에 불과한 버섯을 19만 원에 판매하는 등 원가를 최소 2배에서 많게는 10배까지 부풀려 판매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피해 노인 가운데 일부는 경제 사정이 어려워 물건값을 현금 대신 콩이나 깨 같은 농산물로 치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성우[gentlelee@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