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자막뉴스] 의식 잃은 광주 이승모 선수...빠른 대처가 살렸다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11-29 06:14
공중볼 경합 과정에서 광주 이승모 선수가 상대 선수와 부딪히면서 그대로 고꾸라집니다.

절체절명의 순간, 주심은 다급하게 호각을 불고 의료진을 불렀습니다.

머리부터 떨어지면서 선수는 의식을 잃었습니다.

제일 먼저 달려간 주심은 선수의 입에 손을 넣어 기도부터 확보했습니다.

그 사이 의료진은 심폐소생술을 시작했습니다.

경기장으로 떨어지면서 고개가 꺾여 상황은 심각했습니다.

광주 선수들은 이승모의 다리를 마사지하며 혈액순환을 도왔습니다.

일사불란한 응급처치 덕분에 이승모 선수는 다행히 의식을 되찾았습니다.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진행한 검사 결과 목뼈에 실금이 생겼다는 진단을 받았습니다.

프로축구연맹과 구단들은 K리그 구성원에게 꾸준하게 심폐소생술 교육을 강조해왔습니다.

이른바 골든타임을 지킨 빠른 대처가 20살 젊은 선수의 소중한 생명을 살렸습니다.

YTN 김재형입니다.


영상편집ㅣ임종문
자막뉴스 제작ㅣ이 선 에디터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