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유람선 선실 우리 측 '직접 수색' 무산
Posted : 2019-06-13 00:19
헝가리 다뉴브 강에서 침몰한 지 13일 만에 인양한 유람선 선실에 대한 우리 측의 직접 수색이 일단 무산됐습니다.

정부 신속대응팀은 헝가리 측의 인양 선박에 대한 증거 조사 등 법적 절차가 마무리되지 않아 당초 어제(12일) 실종자 수색을 위해 선체 안으로 들어갈 예정이었던 우리 측 구조대원이 현장에서 철수했다고 밝혔습니다.

우리 측 대원의 선체 진입 시점은 헝가리 측에서 추후 알려주기로 했습니다.

앞서 신속대응팀의 현장 지휘관인 송순근 국방무관은 어제(12일) 헝가리 내무부에서 열린 공동 기자회견에서 "헝가리 정부가 우리 대원의 선체 진입에 대한 법리 검토를 한 뒤 문제가 없다고 판단했을 때 우리 대원이 투입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당초 외교부는 우리 측 대원이 선체 안으로 들어가 수색할 예정이라고 밝혔지만 헝가리 당국은 어제 오전 유람선이 정박돼 있는 체펠섬에 도착한 우리 대원들의 선체 진입을 차단하고, 수색견을 동원해 독자 정밀 수색을 진행했습니다.

외교부에 따르면 헝가리 당국은 그제(11일) 인양한 유람선을 체펠섬으로 옮긴 이후 경찰 수사단계로 진입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