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CNN "문 대통령, 김정은에 전할 트럼프 메시지 갖고 있어"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9-04-21 04:38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전달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메시지를 갖고 있다고 미국의 CNN 방송이 보도했습니다.

CNN은 이 메시지에 북미 정상회담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내용이 포함돼 있다고 전했습니다.

박희천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김정은 위원장에게 전할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메시지를 갖고 있다."

미국 CNN방송이 복수의 한국 외교 소식통을 인용해 이같이 보도했습니다.

그러면서 "이 메시지에는 현재의 방침에 중요한 내용과 북미 정상회담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내용이 포함돼 있다"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구체적인 내용에 대해서는 설명하지 않았습니다.

문 대통령이 이 메시지를 어떻게 받았는지에 대한 언급도 없었습니다.

정황상 지난 11일 워싱턴에서 열린 한미정상회담에서 전달됐을 가능성이 커 보입니다.

한 소식통은 "김 위원장은 문 대통령이 트럼프와의 회동 이후에 무슨 말을 할 것인지 아주 궁금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스몰딜이든 빅딜이든, 좋든 나쁘든 무언가 일어나야 한다는 입장을 분명히 해왔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다른 소식통은 "한미가 정상회담에서 입장이 같다는 것과 필요한 조치가 무엇인지 확인했다"고 말했다고 CNN은 전했습니다.

한미정상회담에서 문 대통령이 "조만간 남북정상회담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힌 만큼 트럼프 대통령이 문 대통령 편에 전달을 요청한 특정 메시지가 있을 수 있다는 관측이 제기돼왔습니다.

만약 메시지가 존재한다면 빅딜을 고수하고 있는 트럼프 행정부가 공개적으로 밝히지 않은 모종의 제의가 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입니다.

YTN 박희천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