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런던에서 한국인 유학생 폭행당해...인종차별 의심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11-15 23:29
영국 런던에서 한국인 유학생이 영국인으로 추정되는 10여 명의 청소년에게 집단 폭행당했습니다.

영국 캔터베리 대학에 재학 중인 A양은 최근 런던에서 인종차별로 추정되는 폭행을 당했다는 글을 페이스북에 올렸습니다.

A양은 지난 11일 오후 6시쯤 런던 중심가인 옥스퍼드 서커스 거리를 걷던 도중 10명가량의 청소년 무리가 자신에게 쓰레기를 던지며 시비를 걸었다고 밝혔습니다.

A양은 항의하다 자신도 그들에게 쓰레기를 던지자 한 여성이 자신을 밀쳐 바닥에 쓰러트렸고, 이후 10여 명의 청소년이 자신을 구타했다고 주장했습니다.

A양은 명백한 인종차별 집단 구타에도 영국 경찰들은 도와주지 않았고, 한 시간 동안 기다려도 아무도 오지 않았다고 덧붙였습니다.

주런던 한국대사관 관계자는 신속하고 철저한 수사가 이뤄질 수 있도록 영국 경찰에 요청해놓은 상태라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10월에는 영국 브라이턴 중심가에서 현지 한국인 유학생 B씨가 영국인 10대 2명으로부터 샴페인 병으로 얼굴을 맞았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