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베트남서 계곡 스포츠 즐기던 20대 한국인 사망
베트남서 계곡 스포츠 즐기던 20대 한국인 사망
Posted : 2018-09-23 13:51
베트남에서 계곡 익스트림 스포츠에 나섰던 한국인 1명이 숨졌습니다.

현지 언론과 주 호찌민 한국 총영사관에 따르면 현지시간으로 어제 오후 2시쯤 베트남 남부 달랏시의 한 폭포에서 23살 장 모 씨가 사망했습니다.

장 씨는 계곡 스포츠인 '캐니어닝' 단체 관광에 참가했고 10미터 아래 물로 뛰어든 뒤 의식을 잃고 숨졌습니다.

발이 아닌 장 씨의 상체가 먼저 수면에 닿으면서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장 씨는 베트남에서 인턴십 프로그램을 밟고 있었으며, 현지 여행사 단체 관광 상품에 한국인 지인들과 함께 참가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호찌민 총영사관은 현지 경찰과 함께 정확한 사고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캐니어닝은 계곡을 따라 이동하면서 암벽이나 폭포를 만나면 밧줄과 다이빙 등으로 통과하는 방식의 익스트림 스포츠입니다.

다딴라 폭포에서는 2년 전에도 캐니어닝을 하던 영국인 관광객 3명이 사망한 바 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