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지적장애 행자 폭행한 주지 스님 벌금형
Posted : 2019-08-14 18:56
절에 들어온 지적장애인을 여러 차례 폭행한 혐의를 받는 주지 스님이 벌금형을 선고받았습니다.

서울북부지방법원은 폭행 혐의로 기소된 서울 모 사찰 주지 스님 최 모 씨에 대해 벌금 5백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최 씨는 지난 2015년 3월부터 재작년 12월까지 12차례에 걸쳐 절에 들어와 행자 신분으로 지내던 정신지체장애 3급인 40살 A 씨를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최 씨는 또 30여 년 동안 A 씨의 노동력을 착취하고, A 씨 명의를 도용해 각종 금융거래를 했다는 의혹도 받아 경찰 수사를 받고 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