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하면 동해로 유입"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9-08-14 13:27
일본 후쿠시마 원전의 방사성 오염수가 방류되면 동해로 유입될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국제환경단체 그린피스의 숀 버니 독일사무소 수석 원자력 전문가는 오늘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간담회에서 "방사성 오염수 110만 톤을 태평양에 방류하면 동해의 방사성 물질도 증가할 것"이라며 "동해에 유입되는 데 1년이 걸린다"고 밝혔습니다.

버니 수석 전문가는 최근 기고문을 통해 일본이 후쿠시마 제1 원전에 쌓아둔 고준위 방사성 오염수 100만 톤을 바다에 방류하려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버니 수석 전문가는 그러면서 후쿠시마 원전 사고 이후 2015년∼2016년 동해의 세슘137 수치가 사고 전보다 2배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후쿠시마 원전을 관리하는 도쿄전력은 2022년 여름이면 저장탱크 용량이 더 이상 허용되지 않을 것이라며 오염수 방류 계획을 갖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한국 정부는 "오염수 방류 계획을 중단할 것을 일본 정부에 요구할 수 있고 구체적인 요구들이 지속돼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일본이 오염수 방류를 강행할 가능성에 대해서는 도쿄 올림픽 이전에는 방류하지 않을 것이고 그 이후에라도 사전 공지없이 무단 방류하지는 않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