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이권 다툼' 살인...국제PJ파 부두목 추적
Posted : 2019-05-23 10:19

동영상시청 도움말

호남지역 최대 폭력조직인 국제PJ파 부두목이 이권으로 갈등을 빚던 50대 남성을 살해한 정황이 드러나 경찰이 행방을 쫓고 있습니다.

경기 북부지방경찰청은 감금과 살인 혐의로 국제PJ파 부두목인 60살 조 모 씨를 추적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조 씨는 부하 조직원들과 함께 지난 20일 부동산업자 56살 박 모 씨를 감금하고 폭행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습니다.

앞서 박 씨는 지난 19일 광주에서 조 씨를 만나 식사를 한 뒤 연락이 끊겼고, 이틀이 지난 21일 밤 10시 반쯤 경기도 양주시청 근처의 공터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이어 어제 오전, 부근의 한 모텔에서 범행에 가담한 것으로 추정되는 공범 2명을 찾아냈습니다.

이들은 수면제로 추정되는 약물을 복용하고 의식을 잃은 상태였고, 양주경찰서장 앞으로 범행을 시인하는 내용 등을 담은 유서를 남겼습니다.

경찰은 조 씨를 출국금지 처분하고 행방을 쫓는 한편 오늘 박 씨의 시신을 부검해 정확한 사인을 확인할 예정입니다.

부장원 [boojw1@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