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베트남인 114명 불법 입국...인테리어 업자 기소
Posted : 2018-11-15 18:31
베트남인 100여 명을 국내로 불법 입국시키고 뒷돈을 받은 혐의를 받는 인테리어 업자들이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은 출입국관리법 위반 혐의로 인테리어 업체 사장 49살 박 모 씨를 구속기소 하고 하청업자 13명을 불구속기소 했다고 밝혔습니다.

인테리어 회사의 시공업체를 운영하는 박 씨는 지난해 6월부터 지난 3월까지 사업 목적으로 위장해 베트남인 114명을 불법 입국시킨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박 씨는 베트남 현지 브로커로부터 허위 초청 대가로 1명당 100여만 원을 받기로 하고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강희경 [kanghk@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