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좋은뉴스] "더 어려운 이웃 위해"...폐지 판 돈 기부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11-01 06:42
넉넉하지 않은 형편에도 더 어려운 곳으로 향하는 이웃 사랑이 있습니다.

폐지 판 돈을 모아 기부하는 장애인 이야기인데요.

화면으로 만나보시죠.

경북 영주시에 사는 이대성 씨입니다.

매달 한 번씩 주민센터를 찾아 어려운 이웃을 도와달라며 5만 원씩 전하고 있는데요.

이 돈은 불편한 몸을 이끌고 버려진 폐지를 하나둘 모아 마련한 돈입니다.

이 씨는 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을 위해 장학금도 꾸준히 지원해 왔는데요.

2010년부터는 매년 김장 비용으로 200여만 원을 따로 준비해 이웃들의 반찬까지 챙기고 있습니다.

지체 장애가 있는 이 씨는 폐지를 판 돈과 수급비 일부를 이웃을 위해 내놓고 있는데요.

'시골 의인'이란 말이 아깝지 않은 따뜻한 기부가 새로운 희망을 전하고 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