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권양숙 여사 어제 조사...노건호 씨 소환
Posted : 2009-04-12 16:01
VOD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멘트]

박연차 게이트에 연루된 의혹을 받고 있는 노무현 전 대통령의 부인 권양숙 여사가 어제 하루 종일 검찰 조사를 받았습니다.

노무현 전 대통령의 아들 건호 씨는 오늘 오전 검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대검찰청에 나가 있는 중계차 연결합니다. 황혜경 기자!

어제 권양숙 여사가 조사를 받았다고요?

[중계 리포트]

어제 노무현 전 대통령의 부인 권양숙 여사가 부산지방검찰청에 소환돼 조사를 받았습니다.

어제 오전 10시 반에 출석한 권 여사는 밤 9시 반까지 강도높은 조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권양숙 여사는 거리 관계상 부산지검에 변호인이 함께 출석해 조사를 받았으며 신분은 참고인 신분이라고 홍만표 대검찰청 수사기획관은 밝혔습니다.

또 전직 대통령에 대한 예우상 진술 내용은 밝힐 수 없으며 현재로서는 추가 소환 가능성은 없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권 여사의 진술은 정상문 청와대 전 비서관을 통해 돈을 건네받았다는, 당초 노무현 전 대통령이 사과문에서 밝혔던 내용 정도였던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또 권 여사의 조사에는 문재인 전 청와대 비서실장이 변호인 자격으로 함께 출석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질문]

노건호 씨가 아직도 계속 조사를 받고 있죠?

[답변]

오늘 오전 9시 10분쯤 대검찰청을 찾은 노건호 씨는 현재 7시간째 검찰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하지만, 피의자가 아니라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를 받고 있기 때문에 노 씨가 출석하는 모습은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검찰은 노 씨가 성실히 조사를 받고 있으며 오늘 저녁까지 조사한 뒤 이번 주 초에 한두 차례 더 소환해 조사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노 씨는 어제 새벽 미국 샌프란시스코를 출발한 뒤 일본을 거쳐 어젯밤 11시쯤 인천공항으로 입국했는데요.

여러 의혹에 대해 "지금은 할 말이 없다, 검찰에서 다 말하겠다"라고 짧게 답변했습니다.

노 씨는 서둘러 공항을 빠져나간 뒤 취재진들을 따돌리고 서울시내 모처에서 검찰 수사에 대비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노건호 씨는 노무현 전 대통령의 조카사위 연철호 씨가 박연차 회장에게서 500만 달러를 투자받는 과정에 관여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습니다.

또 연 씨가 이 돈으로 투자한 회사의 대주주라는 의문도 함께 제기된 상태입니다.

[질문]

정상문 전 청와대 총무비서관이 노 전 대통령 측에 100만 달러를 전달했다는 진술에 대한 조사도 이뤄지고 있죠?

[답변]

현재 정상문 전 비서관이 청와대 집무실에서 박연차 회장의 돈 100만 달러를 받아 권양숙 여사에게 전달했다는 진술이 나온 상태입니다.

박연차 회장은 이 돈이 노무현 전 대통령을 보고 준 것이며, 노 전 대통령이 직접 전화를 걸어 100만 달러를 요청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모두 달러였다는 점에서 이 돈이 미국에 있던 노건호 씨 유학자금으로 사용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돼, 검찰이 관련성을 집중 수사하고 있습니다.

검찰은 그제 영장이 기각돼 풀려난 정상문 전 비서관에 대해서도 보강조사를 벌인 뒤 구속영장 재청구 여부를 결정할 예정입니다.

[질문]

연철호 씨 체포에 이어 노건호 씨까지 소환되면서 관심은 이제 노 전 대통령 소환 시기로 옮겨가고 있는데, 언제쯤이 될 것으로 보입니까?

[답변]

아들 건호 씨까지 검찰에 소환되면서 이제 노 전 대통령 소환을 위한 수순은 거의 밟은 것으로 보입니다.

연철호 씨도 오늘 오전 체포시한이 다 돼 풀어줬지만 수사에는 상당한 진전을 이룬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검찰은 앞으로 정상문 전 비서관과 연철호 씨 를 한두 차례 더불러 보강조사를 벌일 계획입니다.

조사에서 면밀하게 살필 부분은 포괄적 뇌물죄 적용이 가능한 지 여부입니다.

검찰은 노무현 전 대통령의 소환과 관련해서는 아직 구체적인 일정이 잡히지 않았다고 덧붙였습니다.

하지만 부인 권 여사 와 아들 건호 씨의 전격 소환이 이뤄지면서 노 전 대통령 소환도 예상보다 이른 이번 주 이뤄 질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까지 대검찰청에서 YTN 황혜경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