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럭시 노트 배터리 무상교환 실시

삼성 갤럭시 노트 배터리 무상교환 실시

2014.03.11. 오전 11:03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삼성전자가 오늘부터 갤럭시 노트 시리즈 배터리 무상 교환을 실시합니다.

한국소비자원은 제조사가 이랜텍인 갤럭시 노트 배터리에서 스웰링 현상이 발생한 것으로 확인돼 삼성전자 측에 무상 교환을 권고했다고 밝혔습니다.

스웰링은 리튬이온배터리 내부에 가스가 발생해 부풀어 오르는 것으로, 스웰링이 생기면 성능이 급격히 떨어지거나 배터리가 정상적으로 장착되지 않는 문제가 생깁니다.

앞서 한국소비자원은 지난해 11월 말 스웰링이 발생한 갤럭시S3 배터리를 무상으로 교환해줄 것을 권고했고, 이에 삼성전자는 교환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11월 말부터 2월 말 사이에 갤럭시 노트1 등에서도 같은 현상이 발생했다는 불만이 6백 건 가까이 접수되자 한국소비자원은 추가 개선 조치를 내렸습니다.

이에 따라 배터리가 부풀어 오르는 현상이 생긴 갤럭시 노트 사용자는 오늘(11일)부터 삼성전자서비스센터에서 문제가 된 배터리를 교환할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유튜브 구독자 450만 달성 축하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