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김정은 위원장, 아버지 소원 위해 제주도도 갈까?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9-25 05:55
앵커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약속한 대로 올해 서울에 온다면 제주도를 방문할 지도 관심사입니다.

제주도에는 김정은 위원장의 외가 묘지가 있고, 아버지 김정일 위원장이 생전에 가보고 싶다는 말을 남기기도 했습니다.

이대건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제주시 봉개동에 있는 가족묘지입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 외가의 가족묘입니다.

김 위원장 외할아버지인 고경택을 포함해 모두 14기입니다.

고경택은 북한에서 사망해 묘비만 세운 것으로 추정됩니다.

고경택의 딸이자 김 위원장 생모인 고경희는 2002년 '평양의 어머니'로 우상화되다가 2년 뒤 사망했습니다.

김 위원장 외가 일가 출신지도 제주시 조천읍으로 파악됐습니다.

김 위원장이 올해 안에 서울에 방문한다면 제주도를 방문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습니다.

제주도 방문 기간 백두산 답방 형식으로 한라산 방문도 기대해볼 만한 대목입니다.

[러시아 외신기자 : 앞으로 김정은 위원장이 서울 방문할 때 (문 대통령과) 같이 한라산으로 갈 수 있는지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윤영찬 / 청와대 국민소통수석 : 네 매우 좋은 아이디어인 것 같습니다. 그러나 아직 시간이 있고….]

아버지 김정일 국방위원장은 생전에 TV를 통해 본 제주도의 모습이 아름답다며 꼭 한번 가보고 싶다는 말을 남측 인사에게 전하기도 했습니다.

서울 방문 성사라는 대전제가 반드시 필요하지만, 김 위원장이 아버지의 소원을 대신 이룰 수 있을지도 지켜볼 만한 일입니다.

YTN 이대건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