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한국은행 총재에 김중수 OECD 대사
VOD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0-03-16 18:59
[앵커멘트]

이명박 대통령은 이성태 한국은행 총재 후임에 김중수 OECD 대표부 대사를 내정했습니다.

김 내정자는 한국경제 전반에 대한 폭넓은 식견과 격륜을 갖고 있을 뿐 아니라 OECD 대사로 국제적 경험과 안목을 겸비한 적임자라고 청와대는 설명했습니다.

김태진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우리나라 통화신용정책을 이끄는 한국은행의 새 수장에 김중수 경제협력개발기구, OECD 대표부 대사가 내정됐습니다.

김 내정자는 올해 63살로 서울대 경제학과를 나와 한국개발연구원장과 한림대 총장, 청와대 경제수석비서관 등을 지냈으며 대외 개방을 중시하는 국제경제 전문가로서 합리적 시장주의자라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청와대는 김 내정자가 학계와 관계를 거치면서 풍부한 실무경험을 쌓았으며 한국은행 업무수행에 있어 공공성과 투명성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인선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녹취:박선규, 청와대 대변인]
"우리나라가 올해 G20 의장국으로서 회원국들의 중앙은행 총재회의를 주재하고 국제금융개혁의 어젠다를 선도해야 한다는 막중한 책임감도 중요한 요인으로 고려됐습니다."

또 우리의 경제위상이 올라감에 따라 국제금융협력분야에서 한국은행의 역할과 기능이 커지고 있다는 점에서 김 내정자의 기용은 적절하다고 설명했습니다.

청와대는 이 대통령이 이번 인선 과정에서 한국은행의 중립성과 자주성을 가장 중요한 기준으로 삼았기 때문에 기획재정부 출신은 검토대상에서 우선적으로 배제했다고 밝혔습니다.

김중수 내정자는 다음주 화요일 국무회의에서 신임 한국은행 총재로 선임될 예정입니다.

YTN 김태진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