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YTN 기상 센터

  • [날씨] 출근길 쌀쌀, 낮엔 더워...오전까지 동해안 비
  • 시간 2018-09-10 05:57
    리스트

요즘 하루에 두 계절을 오가는 듯 일교차가 무척 크게 납니다.

밤사이 기온이 뚝 떨어져오늘 아침 출근길은 가을답게 쌀쌀한데요, 현재 서울 기온은 19도, 광주는 16.9도까지 내려가 20도를 밑돌고 있습니다.

하지만 낮에는 기온이 10도가량 올라서 다시 여름처럼 더워집니다.

서울과 광주의 낮 기온이 28도까지 올라 다소 덥겠습니다.

얇은 겉옷으로 체온조절 잘해주시기 바랍니다. 현재 내륙은 맑지만, 동해안 지역은 동풍의 영향으로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특히 강원 북부 산간 지방에는 호우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세찬 비가 오고 있는데요, 오전까지 강원 산간은 5에서 40mm, 그 밖의 동해안 지방은 5mm 안팎의 비가 온 뒤 그치겠습니다.

낮에는 전국이 맑겠습니다.

오늘 공기도 청정하겠습니다.

전국의 미세먼지 농도가 좋음 단계 예상됩니다.

현재 기온은 어제 아침보다 조금 낮습니다.서울의 기온이 19도, 대구 18.7도인데요.

낮 기온은 어제와 비슷하거나 조금 낮겠습니다.서울의 한낮기온이 28도, 대구와 안동 25도, 강릉 23도로 동해안 지역은 선선하겠고요.

서쪽 지역은 30도 가까이 오르겠습니다.

이번 주는 대체로 맑은 가운데 일교차 큰 가을 날씨가 이어지겠는데요, 금요일쯤에는 전국에 한차례 가을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날씨 정보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