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YTN 기상 센터

  • 태풍 '솔릭', 1000mm 이상 물 폭탄에 역대 2위 폭풍 기록
  • 시간 2018-08-24 04:34
    리스트
태풍 '솔릭' 영향으로 제주도 산간에 1000mm가 넘는 물 폭탄이 쏟아지고, 초속 62m의 역대 2위 폭풍이 관측됐습니다.

이 밖에 전남 신안과 진도, 경남 산청에도 300mm 안팎의 폭우가 쏟아지고, 초속 20∼30m의 강풍이 기록됐습니다.

기상청은 태풍 '솔릭'이 제주도를 지나 전남 목포에 상륙하면서 제주도 산간과 남해안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리고, 바람이 강하게 불었다고 밝혔습니다.

태풍은 오늘 아침 충청도를 관통한 뒤 정오 무렵에는 강원도 강릉 부근까지 진출할 것으로 보여 호우가 강풍에 대한 철저한 대비가 필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