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YTN 기상 센터

  • 태풍 솔릭, 내륙 관통해 오전 11시 강릉 부근 진출
  • 시간 2018-08-24 01:31
    리스트
전남 목포를 지난 태풍 '솔릭'은 호남과 충청 내륙을 관통해 오늘 오전 11시쯤 강릉 인근 동해상으로 빠져나갈 전망입니다.

기상청은 내륙에 상륙한 태풍은 현재 중간 세기의 소형급으로 다소 약화한 채 시속 27km의 속도로 북동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태풍은 전남 지방을 지나 오늘 새벽 6시 대전 부근을 지나겠고, 오전 9시에는 영월, 오전 11시에는 강릉 부근까지 진출할 것으로 보입니다.

기상청은 태풍이 내륙을 관통하면서 오늘 오전까지 전국이 태풍 직접 영향권에 들겠고 최고 400mm 이상의 많은 비와 초속 20~40m의 강한 바람이 불겠다며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따라서 태풍의 최대 고비는 오늘 오전 사이가 될 전망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