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YTN 기상 센터

    • [날씨] 내일 전국 비...모레까지 남해안 200mm 호우
    • 시간 2017-08-13 15:22
      리스트

    [앵커]
    오늘 오후 1시 30분을 기해 수도권과 영서 지방에 남아 있던 폭염 주의보가 모두 해제됐습니다.

    내일부터 광복절인 모레까지 전국에 비가 내리겠고, 특히 남해안과 제주도에는 200mm 이상의 호우가 쏟아진다는 예보입니다.

    자세한 날씨, 중계차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박희원 캐스터!

    서울도 폭염주의보가 해제됐는데, 지금 더위가 심하진 않죠?

    [캐스터]
    입추와 말복이 지나면서 확실히 공기가 한결 선선해졌습니다.

    한여름날의 뜨거운 볕과 달리 오늘은 하늘에 구름이 많이 끼면서 햇살을 가려주고 있고요.

    기온도 30도를 밑돌면서 어제보다 3~4도가량 낮은 기온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곳은 막바지 피서를 도심 속에서 즐기려는 시민들로 종일 북적이고 있는데요.

    연신 물장구를 치는 아이들의 얼굴에는 웃음꽃이 가득합니다.

    오늘 서울 등 내륙 지방은 종일 구름만 많은 날씨가 이어지고 있는데요.

    영동과 호남, 경남과 제주도에는 비 예보가 있습니다.

    내일은 전국으로 비가 확산해 광복절인 모레까지 이어지겠습니다.

    특히 전남과 제주 산간에는 모레까지 200mm 이상의 호우가 쏟아질 것으로 보여 주의가 필요하겠습니다.

    영동과 호남, 경남 지방은 최고 150mm, 충청 남부와 경북 지방도 최고 120mm의 많은 비가 오겠는데요.

    서울과 경기 영서 지방은 5에서 40mm의 상대적으로 적은 양의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됩니다.

    내일 비가 내리면서 더위는 더욱 수그러들겠습니다.

    내일 서울과 광주 낮 기온 28도, 대전과 대구 26도로 오늘보다 1도에서 3도가량 낮겠습니다.

    즐거운 징검다리 황금연휴에 아쉽게도 비 예보가 나와 있습니다.

    특히 남해안과 제주도의 피서객들은 휴가철 비 피해 없도록 대비 잘해주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여의도 물빛광장에서 YTN 박희원입니다.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국민신문고


    해외안전여행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