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스포츠 > 야구

서른일곱 살 KBO 리그 내일 개막...우승 가능성 1위는?

서른일곱 살 KBO 리그 내일 개막...우승 가능성 1위는?
[앵커] 출범한 지 37년째를 맞는 한국프로야구 정규리그가 올해 아시안게임 때문에 내일(토요일) 대장정을 시작합니다. 올 시즌 우승후보 1순위는 어디일까요? 이승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지난 시즌 8년 만에 통합우승의 대업을 이뤄낸 KIA 타이거즈! 개막 직전 진행된 야구 팬들이 가장 좋아하는 구단 설문조사에서도 1위를 차지했...
[2018-03-23 10:30]

서른일곱 살 KBO 리그 내일 개막...우승 가능성 1위는?

서른일곱 살 KBO 리그 내일 개막...우승 가능성 1위는?
[앵커] 출범한 지 37년째를 맞는 한국프로야구 정규리그가 올해 아시안게임 때문에 내일(토요일) 대장정을 시작합니다. 올 시즌 우승후보 1순위는 어디일까요? 이승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지난 시즌 8년 만에 통합우승의 대업을 이뤄낸 KIA 타이거즈! 개막 직전 진행된 야구 팬들이 가장 좋아하는 구단 설문조사에서도 1위를 차지했...
[2018-03-23 04:46]

KBO로 돌아온 빅리거 3인방 '홈런·타격왕 경쟁 구도 바꾼다'

KBO로 돌아온 빅리거 3인방 '홈런·타격왕 경쟁 구도 바꾼다'
[앵커] 2018 프로야구가 주말에 시작됩니다. 올해 아시안게임이 있어서 예년보다 일찍 시작되는데, 올해는 메이저리그에서 뛰다 돌아온 박병호, 김현수, 황재균 선수의 가세로 홈런왕과 타격왕 경쟁 구도가 그 어느 해보다 치열할 것으로 보입니다. 김동민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 13일과 14일, 넥센 박병호가 한화전에서 이틀 연속 홈...
[2018-03-22 17:35]

황재균·강백호 앞세운 kt, 2년 연속 시범경기 1위

황재균·강백호 앞세운 kt, 2년 연속 시범경기 1위
메이저리그에서 돌아온 황재균과 대형 신인 강백호를 앞세워 타선을 보강한 kt가 프로야구 시범경기에서 2년 연속 1위를 차지했습니다. 지난 13일 개막한 KBO 시범경기는 예정된 40경기 가운데 30경기만 치르고 오늘(21일) 막을 내렸습니다. 시범경기 4승 1패를 기록한 KIA는 SK와 함께 공동 2위를 차지했고, LG가 4위, 두산·한화가 공동 5위, 롯데...
[2018-03-21 16:54]

kt, SK 꺾고 단독 1위...삼성 6경기 만에 첫 승

kt, SK 꺾고 단독 1위...삼성 6경기 만에 첫 승
kt 위즈가 SK 와이번스에 올해 시범경기 첫 패배를 안기고 단독 선수로 올라섰습니다. kt는 SK와의 시범경기에서 심우준의 투런포를 앞세우며 5대1로 이겼습니다. 또, 삼성 라이온즈는 NC 다이노스와의 경기에서 7대4, 5회 콜드게임 승리를 거두면서 6경기 만에 시범 경기 첫 승리를 챙겼습니다. 잠실에서는 두산 베어스가 한화 이글스를 상대로 ...
[2018-03-20 21:18]

LG 김현수 3안타에도 승리는 두산

LG 김현수 3안타에도 승리는 두산
메이저리그 생활을 접고 2년 만에 돌아온 김현수가 맹타를 휘둘렀지만 승리는 두산이 챙겼습니다. LG는 두산과 시범경기에서 김현수가 3타수 3안타 치고 2득점을 올렸지만 5대9로 두산에 패했습니다. SK는 넥센과의 경기에서 8대4로 이기며 시범경기 4전 전승 행진을 벌였고 롯데는 19안타를 몰아치며 17대10으로 kt를 제압했습니다. 디펜딩 챔피...
[2018-03-17 17:50]
추신수 시범경기 2호 홈럼·최지만 3호 홈런
美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 선수가 시범경기에서 두 번째 홈런을 포함해 3타수 2안타의 맹타를 휘둘렀습니다. 추신수는 시애틀 매리너스와의 시범경기에 선발 출전해 1회 솔로 홈런, 2회 우전 안타를 때려 3타수 2안타 1타점 1득점을 기록했습니다. 이로써 추신수의 시범경기 타율도 3할 8리에서 3할 4푼 5리로 올랐습니다. 메이저...
[2018-03-17 08:12]

'산체스 9탈삼진' SK 3연승 행진

'산체스 9탈삼진' SK 3연승 행진
올해 프로야구 3강으로 꼽히는 SK와이번스와 창단 뒤 처음으로 포스트시즌 진출을 선언한 kt위즈가 시범경기에서 순항을 이어갔습니다. SK는 삼성을 상대로 홈런 1개를 포함해 안타 12개를 터뜨리며 삼성을 7대1로 완파해 3연승을 이어갔습니다. kt도 한화 이글스를 6대4로 제압하며 3연승 행진했고, KIA는 선발 팻딘이 건재함을 과시하면서 넥센을 ...
[2018-03-16 18:22]

'88년생 에이스' 양현종·김광현, 자존심 대결 예고

'88년생 에이스' 양현종·김광현, 자존심 대결 예고
[앵커] 2018년 KBO 리그 최고 흥행 카드 중 하나는 KIA 양현종과 SK 김광현의 라이벌 구도입니다. 시범 경기 시작과 함께 88년생 좌완 에이스들은 자존심을 건 한판 대결을 시작했습니다. 이승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지난 시즌 정규시즌 최우수선수와 한국시리즈 MVP까지 독식했던 양현종! 안경을 벗고 등장한 올 시즌 첫 등판에서도...
[2018-03-15 02:39]
프로야구 시범경기 개막...박병호 홈런포로 복귀신고
프로야구 시범경기가 전국 5개 구장에서 일제히 막을 올린 가운데 돌아온 홈런왕 넥센의 박병호가 홈런포로 복귀 신고를 했습니다. 박병호는 한화 이글스를 상대로 4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2타수 1안타 1홈런을 기록했고, 팀은 5대4로 승리를 거뒀습니다. 지난해 한국시리즈에서 대결한 KIA와 두산의 광주경기에서는 KIA가 5대 4로 재역전승했...
[2018-03-13 17:15]

류현진, 시범경기 콜로라도 전 선발 등판...2⅔이닝 4실점

류현진, 시범경기 콜로라도 전 선발 등판...2⅔이닝 4실점
미국 프로야구 LA다저스의 류현진 선수가 올 시즌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콜로라도 전에 선발 등판해 2⅔이닝 동안 4실점 하며 고전했습니다. 류현진은 1회 콜로라도 타선을 삼자범퇴로 막았지만 2회 2타점 홈런, 3회 2사 후 안타와 볼넷을 내주는 등 불안한 모습을 보였습니다. 앞서 류현진은 지난 6일 시카고 화이트삭스의 마이너리거들을 대상으로 ...
[2018-03-12 07:38]
류현진, 시범경기 콜로라도 전 선발 등판...2⅔이닝 4실점
미국 프로야구 LA다저스의 류현진 선수가 올 시즌 메이저리그 시범경기 콜로라도 전에 선발 등판해 2⅔이닝 동안 4실점 하며 고전했습니다. 류현진은 1회 콜로라도 타선을 삼자범퇴로 막았지만 2회 2타점 홈런, 3회 2사 후 안타와 볼넷을 내주는 등 불안한 모습을 보였습니다. 앞서 류현진은 지난 6일 시카고 화이트삭스의 마이너리거들을 대상으로 ...
[2018-03-12 06:57]

넥센, 박병호 전담 악플러 '국거박' 고소할 예정

넥센, 박병호 전담 악플러 '국거박' 고소할 예정
프로야구 구단 넥센 히어로즈가 박병호(32·넥센 히어로즈) 선수의 기사마다 비하 발언과 악성 댓글을 다는 유명 악플러 '국거박' 씨를 고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국민거품 박병호', 일명 '국거박'이라는 닉네임으로 알려진 악플러는 박병호 선수가 미국 메이저리그에 진출하기 전부터 현재까지 5년 여 동안 박 선수의 기사에 악성 댓글을 달아왔다. ...
[2018-03-11 14:03]

"류현진 등 노로바이러스 감염 의심"

"류현진 등 노로바이러스 감염 의심"
미국 프로야구 LA다저스 선수들이 노로바이러스에 감염됐다는 현지 보도가 나왔습니다. MLB닷컴은 "류현진과 마에다 겐타 등이 노로바이러스에 감염됐고, 류현진은 2일 훈련에는 복귀했지만 시범경기 등판 일정은 확정되지 않았다"고 전했습니다. 노로바이러스는 오염된 음식물을 섭취하거나 바이러스가 묻은 물건 또는 감염된 사람을 접촉했을 때 ...
[2018-03-02 11:07]

현지 언론 "토론토 마무리 부진 시 첫 번째 대안은 오승환"

현지 언론 "토론토 마무리 부진 시 첫 번째 대안은 오승환"
토론토에 입단한 오승환 선수가 비상시 팀의 마무리를 대신할 첫 번째 후보라는 현지 언론의 보도가 나왔습니다. 미국 CBS스포츠는 "로베르토 오수나는 의심할 여지 없는 토론토의 마무리 투수지만 그가 다치거나 예상치 못한 부진에 빠지면 다른 누구보다 오승환이 세이브 기회를 잡을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멕시코 출신 오수나는 메이저리그 세 ...
[2018-03-01 11:03]

오승환, 토론토와 1+1년 최대 750만 달러에 계약

오승환, 토론토와 1+1년 최대 750만 달러에 계약
[앵커] 미국 메이저리그 텍사스와 계약이 불발된 오승환 선수가 토론토와 계약했습니다. 계약 조건은 1+1년에 최대 750만 달러, 우리 돈으로 약 80억 원입니다. 김동민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세인트루이스에서 뛰던 오승환 선수가 토론토에 둥지를 틀었습니다. 오승환은 토론토와 1+1년에 최대 750만 달러에 계약했습니다. 올해 200...
[2018-02-27 09:37]

오승환, 1+1년 최대 750만 달러에 토론토와 계약

오승환, 1+1년 최대 750만 달러에 토론토와 계약
미국 메이저리그 텍사스와 계약이 불발된 오승환 선수가 토론토와 계약했습니다. 계약 조건은 1+1년에 최대 750만 달러, 우리 돈으로 약 80억 원입니다. 오승환은 2016년부터 메이저리그 세인트루이스에서 2년간 뛰며 138경기에 나와 7승 9패 39세이브, 평균자책점 2.85로 활약했습니다. 토론토에는 2년간 75세이브를 기록한 메이저리그 정상급 ...
[2018-02-27 08:59]
오승환, 텍사스와 계약 무산...미국언론 "팔에 이상 발견"
공식적인 입단 발표가 없어 궁금증을 낳던 오승환이 결국 텍사스 레인저스와 계약에 실패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홈페이지 MLB닷컴과 미국 텍사스 지역 매체 댈러스모닝뉴스는 소식통을 인용해 "텍사스와 오승환의 계약이 무산됐다"고 밝혔습니다. 댈러스모닝뉴스는 "MRI 검사에서 오승환의 팔에 당혹스러운 문제가 나타났...
[2018-02-18 08:08]
KBO 연봉 1위 이대호 25억...양현종 23억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의 이대호가 KBO리그 최고액 연봉 선수 자리를 지켰습니다. 이대호는 지난해 롯데로 복귀하며 계약금 50억 원을 포함해 4년간 150억 원에 사인해 지난해에 이어 연봉 25억 원으로 최고 연봉자가 됐습니다. 지난 시즌 종료 뒤 23억 원에 팀과 계약한 KIA 타이거즈 투수 양현종이 23억 원으로 이대호에 이어 전체 연봉 2위, 투...
[2018-02-14 16:38]
오승환, 텍사스 레인저스와 '1+1년' 계약
지난해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2년 계약이 끝난 오승환 선수가 추신수가 있는 텍사스 레인저스의 유니폼을 입게 됐습니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인 MLB닷컴은 텍사스 레인저스가 오승환과 계약에 합의했다고 전했습니다. 오승환의 계약조건은 '기본 1년에 추가 1년'으로, 첫해 연봉 275만 달러를 받고, 450만 달러 연봉이 걸린 두 번째 해의 ...
[2018-02-07 02:16]
내야수 정성훈, 15년 만에 친정 KIA 복귀
베테랑 내야수 정성훈이 친정팀 KIA에서 새로운 야구 인생을 시작합니다. KIA 구단은 LG에서 뛰다 지난해 말 방출된 정성훈과 연봉 1억 원에 계약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지난 99년 KIA의 전신인 해태에 입단한 정성훈은 이후 현대, LG 등을 거치며 평균 타율 2할 9푼 3리를 기록했습니다.
[2018-01-18 10:51]
KIA, FA 김주찬과 총액 27억원 계약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가 자유계약선수인 외야수 김주찬과 계약을 마쳤습니다. KIA 구단은 김주찬과 2년 보장 포함 최대 계약 기간 3년에 계약금 15억 원, 연봉 4억 원 등 총 27억 원에 사인했다고 밝혔습니다. 김주찬은 지난해 선수단 주장을 맡아 KIA의 통산 11번째 우승을 이끌었고, 3할대 타율에 70타점으로 활약했습니다.
[2018-01-16 10:44]
1 2 3 4 5 6 7 8 9 10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오늘 나의 운세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