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스포츠 > 축구

"손흥민, 소총 대신 금 잡았다"...독일도 축하

"손흥민, 소총 대신 금 잡았다"...독일도 축하
[인터풋볼] 김병학 기자= 금메달을 목에 건 손흥민을 향한 관심이 뜨겁다. 먼나라 이웃나라 독일도 손흥민에게 축하를 건넸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 23세 이하(U-23) 대표팀은 1일 오후 8시 30분(이하 한국시간) 인도네시아 보고르 파칸사리 스티디움에서 열린 일본과의 2018 자카르타 팔렘방 남자 축구 결승전에서 2-1로 이기고 우승을 확정 ...
[2018-09-03 15:39]

'아시안게임 2회 연속 우승' 김학범호 금의환향

'아시안게임 2회 연속 우승' 김학범호 금의환향
[앵커] 아시안게임 2회 연속 우승을 달성한 축구대표팀이 금의환향했습니다. 일장기가 태극기 위에 올라가는 건 절대 볼 수 없다는 마음으로 이룬 쾌거였다고 하는데요. 이형원 기자입니다. [기자] 시작은 불안했지만, 금빛 마무리로 아시안게임 2회 연속 우승을 이룬 축구 대표팀. 금메달을 목에 걸고 당당히 귀국한 김학범호를 향해 팬들...
[2018-09-03 15:35]

김학범 감독, 2020년 도쿄 올림픽까지 대표팀 지휘

김학범 감독, 2020년 도쿄 올림픽까지 대표팀 지휘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이끈 김학범 축구대표팀 감독이 2020년 도쿄 올림픽까지 사령탑을 맡습니다. 정몽규 대한축구협회 회장은 23세 이하 축구대표팀 귀국 현장에서 김학범 감독이 우승 목표를 달성해 조건을 갖춘 만큼 도쿄 올림픽까지 대표팀을 맡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축구협회 측도 국가대표감독선임위원회가 아시안게임 결과를 평가하겠...
[2018-09-03 15:35]

 금처럼 빛난 손흥민의 리더십

금처럼 빛난 손흥민의 리더십
헌신, 희생, 양보, 겸손, 형님 리더십… 이번 대회 내내 손흥민을 따라다닌 수식어들입니다. 축구대표팀의 금메달 뒤엔 이런 수식어처럼, 주장 손흥민의 빛나는 리더십이 있었습니다. [손흥민 / 아시안게임 축구대표팀 주장 : 좀 더 노력하고 희생하는 모습을 선수들에게 보여주려고 노력했고, 선수들이 그런 부분을 너무너무 잘 알아줘서 저희가 ...
[2018-09-03 14:03]

 활짝 웃은 한국 축구, '벤투호'가 바통 잇는다

활짝 웃은 한국 축구, '벤투호'가 바통 잇는다
[인터풋볼=인천공항] 유지선 기자= 한국 축구가 오랜만에 활짝 웃었다. 2018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거머쥔 김학범호가 국민들의 뜨거운 환호 속에 금의환향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대표팀은 지난 1일(한국시간) 인도네시아 보고르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결승...
[2018-09-03 13:00]

AFC 회장, '남-金, 여-銅' 한국 축구 축하..."업적 계속될 것"

AFC 회장, '남-金, 여-銅' 한국 축구 축하..."업적 계속될 것"
[인터풋볼] 오승종 기자= 아시아축구연맹(AFC) 셰이크 살만 회장이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보여준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의 선전에 축하 편지를 보내왔다. 살만 회장은 "남자 대표팀이 획득한 금메달과 여자 대표팀이 달성한 동메달은 한국 축구 발전을 위해 대한축구협회(KFA)가 노력한 결과"라며 "AFC를 대표하여 대한민국 대표팀...
[2018-09-03 10:22]

 황의조, 달라진 여론에 "힘이 난다, 더 노력할 것" (일문일답)

황의조, 달라진 여론에 "힘이 난다, 더 노력할 것" (일문일답)
[인터풋볼=인천공항] 유지선 기자= 2018 아시안게임에서 득점왕을 차지한 황의조가 달라진 여론에 힘이 난다며 흐뭇해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대표팀은 지난 1일(한국시간) 인도네시아 보고르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결승전에서 일본을 2-1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
[2018-09-03 09:55]

 손흥민, "주장으로 치른 대회...모든 순간이 소중하다" (일문일답)

손흥민, "주장으로 치른 대회...모든 순간이 소중하다" (일문일답)
[인터풋볼=인천공항] 유지선 기자= 2018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걸고 돌아온 '캡틴' 손흥민이 모든 순간이 잃고 싶지 않을 정도로 소중하다며 이번 대회에 큰 의미를 부여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대표팀은 지난 1일(한국시간) 인도네시아 보고르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
[2018-09-03 09:42]

 김학범 감독, "혼신의 힘 다해 이뤄낸 金...여기서 끝 아니다" (일문일답)

김학범 감독, "혼신의 힘 다해 이뤄낸 金...여기서 끝 아니다" (일문일답)
[인터풋볼=인천공항] 유지선 기자= 2018 아시안게임 정상에 오르며 사상 첫 2연패를 달성하고 돌아온 김학범 감독이 혼신의 힘을 다해 이뤄낸 결과였다면서 여기서 끝이 아니라고 강조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대표팀은 지난 1일(한국시간) 인도네시아 보고르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
[2018-09-03 09:27]

 "대회 전 비난 어떻게 생각했나"에 황의조 대답은?

"대회 전 비난 어떻게 생각했나"에 황의조 대답은?
- "선수들 원하는 목표 이뤄내 감사" - "9골 넣을 줄 몰랐다…동료들 도와줘 가능" - "손흥민, 많이 도와줬던 고마운 친구" - "골 결정력, 찬스 있을 때 집중하려 노력" - "비난 있을 때도, 팀에 도움 주고자 노력" - "이번 대회로 힘도 나고 의지 다지게 돼" - "짧은 시간 많은 경기 힘들었지만 이겨내" - "이승우 선수랑 방에서 많은 얘기 나눠" ...
[2018-09-03 09:16]

 손흥민 "축구 선수 목표, 이게 전부가 아니다"

손흥민 "축구 선수 목표, 이게 전부가 아니다"
- "경기가 어제 일처럼 너무 생생하다" - "이번 경기, 소중한 기억으로 남을 것" - "축구 선수 목표, 이게 전부가 아니다" - "소속팀 돌아가서 최고의 모습 보여줄 것" - "많은 경기 뛴 것, 중·고등 시절 후 처음" - "이번 팀, 국가대표팀만큼 애정 커" [손흥민 / 남자축구 대표팀 공격수] 저한테는 정말 모든 경기 하나하나가 좋았고요. 그냥 어...
[2018-09-03 09:13]

 '2연속 금메달' 축구대표팀 금의환향 귀국 현장

'2연속 금메달' 축구대표팀 금의환향 귀국 현장
인천공항을 통해서 입국하는 축구대표팀의 모습 다시 보고 계십니다. 이번 아시안게임 결승에서 일본과 연장전까지 가는 접전 끝에 2:1로 우승을 하면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죠. 선수들 한 명, 한 명 악수를 나누면서 축하를 받고 있는데요. 김학범 감독의 모습과 또 손흥민 선수의 모습이 바로 이어서 보이고 있는데요. 그리고 황의조 선수, ...
[2018-09-03 09:02]

'2연속 금메달' 축구대표팀 오늘 금의환향

'2연속 금메달' 축구대표팀 오늘 금의환향
아시안게임 2회 연속 우승을 달성한 남자 축구대표팀이 오늘 오전 7시 15분 인천공항을 통해 금의환향합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공항에서 환영식을 겸한 간단한 해단식을 한 뒤 각자 소속팀으로 복귀할 예정입니다. 축구 대표팀은 아시안게임 결승에서 연장전까지 가는 접전 끝에 숙적 일본을 2대 1로 누르고, 2회 연속 우승에 통...
[2018-09-03 00:03]

 '데뷔골' 김보섭, "첫 번째 골, 정산 형의 조언 떠올렸다"

'데뷔골' 김보섭, "첫 번째 골, 정산 형의 조언 떠올렸다"
[인터풋볼=인천] 유지선 기자= 울산 현대와의 홈경기에서 '멀티골'을 터뜨린 인천 유나이티드의 김보섭이 정산 골키퍼의 조언을 되새긴 덕분에 데뷔골을 터뜨릴 수 있었다며 비화를 소개했다. 인천은 2일 오후 6시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울산과의 KEB 하나은행 K리그1 2018 27 운드 경기에서 3-2로 역전승을 거뒀다. 이로써 인천은 3경기 무패...
[2018-09-02 20:55]

 '로페즈 멀티골' 전북, 경남 원정서 3-0 완승...복수성공+승점 14점차

'로페즈 멀티골' 전북, 경남 원정서 3-0 완승...복수성공+승점 14점차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K리그의 절대강자 전북이 경남 원정에서 승리를 따내며 홈 패배에 대해 완벽하게 복수했다. 전북 현대는 2일 오후 7시 진주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18 KEB 하나은행 K리그1(클래식) 27라운드 경남FC 원정에서 아드리아노 1골, 로페즈의 2골에 힘입어 3-0 완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전북은 승점 63점으로 단독 선두를 달렸고...
[2018-09-02 20:45]

 '세징야 2골 1도움' 대구, 수원 4-2 완파...2연승 질주

'세징야 2골 1도움' 대구, 수원 4-2 완파...2연승 질주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대구가 수원을 완벽하게 제압하며 2연승을 질주했다. 대구FC는 2일 오후 7시 대구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KEB 하나은행 K리그1(클래식) 27라운드 수원 삼성과 홈경기에서 2골 1도움을 기록한 세징야의 활약에 힘입어 4-2 완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대구는 2연승과 함께 승점 29점을 기록했고, 9위로 올라섰다. 양팀 모두...
[2018-09-02 20:51]

 '3G 무패' 안데르센 감독, "모든 것이 완벽했던 경기"

'3G 무패' 안데르센 감독, "모든 것이 완벽했던 경기"
[인터풋볼=인천] 유지선 기자= '강호' 울산 현대를 상대로 안방에서 역전승을 거둔 인천 유나이티드의 욘 안데르센 감독이 모든 것이 완벽했다며 흡족해했다. 인천은 2일 오후 6시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울산과의 KEB 하나은행 K리그1 2018 27 운드 경기에서 3-2로 역전승을 거뒀다. 이로써 인천은 3경기 무패행진을 이어가며 '11위' 전남 드...
[2018-09-02 20:34]
'2연속 금메달' 축구대표팀 내일 금의환향
아시안게임 2회 연속 우승을 달성한 남자 축구대표팀이 내일 오전 7시 15분 인천공항을 통해 금의환향합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공항에서 환영식을 겸한 간단한 해단식을 한 뒤 각자 소속팀으로 복귀할 예정입니다. 축구 대표팀은 아시안게임 결승에서 연장전까지 가는 접전 끝에 숙적 일본을 2대 1로 누르고, 2회 연속 우승에 통...
[2018-09-02 20:18]

 김도훈 감독, 역전패에 "이른 시간 허용한 동점골 아쉽다"

김도훈 감독, 역전패에 "이른 시간 허용한 동점골 아쉽다"
[인터풋볼=인천] 유지선 기자= 울산 현대가 인천 유나이티드 원정에서 아쉬운 역전패를 당했다. 울산의 김도훈 감독은 이른 시간 내준 동점골에 진한 아쉬움을 내비쳤다. 울산은 2일 오후 6시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인천과의 KEB 하나은행 K리그1 2018 27 운드 경기에서 2-3로 아쉬운 역전패를 당했다. 이로써 울산은 10경기 연속 이어온 무패...
[2018-09-02 20:15]

 눈물 쏟았던 에스쿠데로, 2G만에 다시 득점포

눈물 쏟았던 에스쿠데로, 2G만에 다시 득점포
[인터풋볼=인천] 유지선 기자= 울산 현대 데뷔골을 터뜨리며 눈물을 펑펑 쏟았던 에스쿠데로가 두 경기 만에 다시 득점포를 가동했다. 울산은 2일 오후 6시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인천과의 KEB 하나은행 K리그1 2018 27 운드 경기에서 2-3로 역전패를 당했다. 이로써 울산은 10경기 연속 이어온 무패행진이 멈춰서게 됐다. 결과는 쓰라린 패...
[2018-09-02 19:47]

 '김보섭의 날' 승리 이끈 김보섭, 데뷔골에 멀티골까지

'김보섭의 날' 승리 이끈 김보섭, 데뷔골에 멀티골까지
[인터풋볼=인천] 유지선 기자= 그야말로 '김보섭의 날'이었다. 김보섭이 울산 현대를 상대로 멀티골을 터뜨리면서 3경기 무패행진에 앞장섰다. 인천은 2일 오후 6시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울산과의 KEB 하나은행 K리그1 2018 27 운드 경기에서 3-2로 역전승을 거뒀다, 이로써 인천은 3경기 무패행진을 이어가며 '11위' 전남 드래곤즈(승점 25)...
[2018-09-02 19:48]

 '박진섭 결승골' 안산, 부천 원정서 2-1 역전승...9연패 뒤 '감격승'

'박진섭 결승골' 안산, 부천 원정서 2-1 역전승...9연패 뒤 '감격승'
[인터풋볼] 정지훈 기자= 안산이 드디어 승리를 따냈다. 안산이 부천 원정에서 승리를 거두며 9연패에서 탈출하며 반전의 계기를 마련했다. 안산 그리너스는 2일 오후 6시 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18 KEB 하나은행 K리그2(챌린지) 26라운드 부천FC 원정 경기에서 김현태, 박진섭의 연속골에 힘입어 2-1 역전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안산은 최근 ...
[2018-09-02 19:51]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
오늘 나의 운세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