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스포츠 > 야구

SK, 개막 3연승 질주...KIA, 삼성 완파
프로야구 SK 와이번스가 최정, 한동민, 김동엽의 홈런포를 앞세우며 개막 3연승을 달렸습니다. SK는 산체스의 호투와 타석의 홈런포에 힘입어 kt를 8대5로 제압했습니다. KIA는 삼성을 상대로 홈런 6개를 뽑아내며 17대0 대승을 거뒀고, 두산은 새 외국인 투수 후랭코프를 앞세워 롯데를 5대0으로 완파했습니다. NC는 나성범과 손시헌의 홈런포를...
[2018-03-27 23:40]

 '돌아온 에이스' 김광현 선수의 특별한 기부

'돌아온 에이스' 김광현 선수의 특별한 기부
지난 주말, 프로야구가 개막했는데요. 한국 프로야구를 대표하는 '좌완 에이스' 김광현 선수가 소아암 환자를 위한 뜻깊은 기부에 나섰습니다. 지난해 팔꿈치 수술을 받은 뒤 1년간 재활에 힘썼던 SK 와이번스의 김광현 선수. 복귀전을 승리로 장식한 뒤 인천 송도의 한 미용실을 찾았습니다. 재활 기간 내내 길렀던 머리카락을 자르기 위해서...
[2018-03-27 06:41]

김광현·황재균, 이름값...외국인 농사는 NC가 풍년

김광현·황재균, 이름값...외국인 농사는 NC가 풍년
[앵커] 프로야구 개막 2연전에 18만 관중이 몰리면서 올해 프로야구도 구름관중과 함께 시작했습니다. 부상을 털어버린 SK 김광현과 메이저리그에서 복귀한 kt 황재균 등이 인상적인 활약을 펼치며 이번 시즌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켰습니다. 이승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프로야구 개막 2연전에서 가장 화려하게 복귀한 선수는 SK 김광...
[2018-03-26 19:30]

김광현, 화려한 복귀전...양현종, 시즌 첫 승 장식

김광현, 화려한 복귀전...양현종, 시즌 첫 승 장식
[앵커] 한국프로야구를 대표하는 에이스 SK 김광현이 부상에서 완벽하게 회복했다는 점을 알리며 팀의 개막 2연승을 이끌었습니다. 지난 시즌 MVP KIA 양현종은 이번 시즌 첫 등판에서도 승리 투수로 활약하며 산뜻한 출발을 알렸습니다. 이승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지난 2016년 9월 이후 555일 만에 정규시즌 선발 등판한 김광현. 1...
[2018-03-25 21:31]
김광현 돌아온 SK, 롯데 제압하고 2연승
프로야구 SK 와이번스가 돌아온 에이스 김광현을 앞세워 개막 2연승을 달렸습니다. SK 김광현은 5이닝을 안타 3개, 삼진 6개, 무실점으로 막으며 화려한 복귀전을 장식했고, 팀은 롯데 자이언츠를 5대0으로 제압했습니다. 광주에서는 KIA 타이거즈 양현종이 시즌 첫 등판을 승리투수로 장식하며 kt를 14대1로 대파했습니다. 잠실에서는 두산의 타...
[2018-03-25 17:36]

'괴물 신인' 강백호 프로야구 개막전 첫 홈런

'괴물 신인' 강백호 프로야구 개막전 첫 홈런
[앵커] 2018 프로야구가 개막했습니다. kt의 '괴물 신인' 강백호 선수가 프로 데뷔 첫 타석에서 생애 첫 홈런이자 2018 KBO리그 첫 홈런을 터뜨렸습니다. kt는 지난해 챔피언 KIA를 물리치고 돌풍을 예고했습니다. 정종석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해외파 스타들의 복귀와 걸출한 신인들의 데뷔로 그 어느 때보다 흥행 요소가 많아진 2018...
[2018-03-25 02:31]

프로야구 개막...역대 2번째 구름 관중 몰려

프로야구 개막...역대 2번째 구름 관중 몰려
2018 프로야구 정규리그가 개막전 5경기를 시작으로 7개월 간의 열전에 돌입했습니다. 박병호와 황재균 등 해외파 스타들의 복귀와 걸출한 신인들의 데뷔로 흥행 요소가 많아진 올해 프로야구 정규리그 개막전에 역대 2번째로 많은 9만6천여 명의 관중이 몰렸습니다. KT의 고졸 신인 강백호는 광주 KIA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린 기아 타이거즈와의 개...
[2018-03-24 21:35]

'괴물 신인' 강백호 프로야구 개막전 첫 홈런

'괴물 신인' 강백호 프로야구 개막전 첫 홈런
[앵커] 2018 프로야구가 개막했습니다. KT의 '괴물 신인' 강백호 선수가 프로 데뷔 첫 타석에서 생애 첫 홈런이자 2018 KBO리그 첫 홈런을 터뜨렸습니다. KT 지난해 챔피언 기아를 물리치고 돌풍을 예고했습니다. 정종석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해외파 스타들의 복귀와 걸출한 신인들의 데뷔로 그 어느 때보다 흥행 요소가 많아진 2018 ...
[2018-03-24 21:20]

특급 이적생·새 외인...판도 변화 이끌까?

특급 이적생·새 외인...판도 변화 이끌까?
[앵커] 오늘 개막하는 KBO 리그의 관전 포인트 가운데 하나는 팀을 옮기는 선수와 감독들의 활약입니다. 강민호와 민병헌, 니퍼트 등 특급 이적생들의 활약 여부가 시즌 판도를 뒤흔들 전망입니다. 이승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야구 명가의 재건이 절실한 삼성은 롯데 안방을 책임졌던 베테랑 포수 강민호를 영입했습니다. 리그 최고...
[2018-03-24 01:26]

2018 프로야구 오늘 개막...10명 선발 중 외국인 투수 9명

2018 프로야구 오늘 개막...10명 선발 중 외국인 투수 9명
올해 프로야구가 오늘 오후 2시에 시작합니다. 예고된 열 팀의 선발투수 중 국내 선수는 삼성의 윤성환 투수 1명뿐이고 나머지 9명은 외국인 투수입니다. 지난해 우승팀 KIA는 광주에서 kt와 대결하고, 양 팀 선발투수로는 지난해 다승왕 헥터와 평균자책점 1위를 차지한 피어밴드가 예고됐습니다. 인천에서는 시범경기에서 안정적인 기량을 선보...
[2018-03-24 00:04]

특급 이적생·새 외인...판도 변화 이끌까?

특급 이적생·새 외인...판도 변화 이끌까?
[앵커] 내일 개막하는 KBO 리그의 관전 포인트 가운데 하나는 팀을 옮기는 선수와 감독들의 활약입니다. 강민호와 민병헌, 니퍼트 등 특급 이적생들의 활약 여부가 시즌 판도를 뒤흔들 전망입니다. 이승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야구 명가의 재건이 절실한 삼성은 롯데 안방을 책임졌던 베테랑 포수 강민호를 영입했습니다. 리그 최고...
[2018-03-23 23:32]

KBO리그 사령탑 출사표 "우승은 우리가...유력 후보는 KIA"

KBO리그 사령탑 출사표 "우승은 우리가...유력 후보는 KIA"
KBO리그 사령탑들이 이번 주말 개막하는 시즌을 앞두고 정상 도전에 대한 의지를 감추지 않았습니다. 감독들은 대부분 우승은 우리의 몫이라고 밝히면서도 유력한 우승 후보로는 기아 타이거즈를 꼽았습니다. 함께 들어보시죠. [김기태 / 기아 타이거즈 감독 : 우승 후보를 말씀하시라는 건가요? 네, 기아 타이거즈입니다.] [김태형 / 두산 베...
[2018-03-23 17:29]
2018 프로야구 내일 개막...10명 선발 중 외국인 투수 9명
올해 프로야구가 내일 오후 2시에 시작합니다. 예고된 열 팀의 선발투수 중 국내 선수는 삼성의 윤성환 투수 1명뿐이고 나머지 9명은 외국인 투수입니다. 지난해 우승팀 KIA는 광주에서 kt와 대결하고, 양 팀 선발투수로는 지난해 다승왕 헥터와 평균자책점 1위를 차지한 피어밴드가 예고됐습니다. 인천에서는 시범경기에서 안정적인 기량을 선보...
[2018-03-23 15:19]
류현진, 5이닝 1실점 호투...시범 경기 2승 달성
LA다저스의 류현진이 올해 시범경기에서 가장 좋은 투구를 하며 승리 투수가 됐습니다. 류현진은 LA 에인절스와 시범경기에 선발 등판해 5이닝 동안 1점만 내주며 팀의 4 대 3 승리를 이끌었고, 시범경기 2번째 승리를 챙겼습니다. 5이닝 동안 74개의 공을 던진 류현진은 볼넷 한 개만 내주고 삼진 6개를 잡아내며 올 시즌 부활을 예고했습니다. ...
[2018-03-23 15:16]

손꼽아 기다렸다...2018 프로야구 내일 개막

손꼽아 기다렸다...2018 프로야구 내일 개막
■ 대니얼 김 / KBSN 프로야구 해설위원 [앵커] 야구 팬들을 설레게 할 2018 프로야구가 드디어 내일 개막합니다. 궁금한 점들 많으실 텐데요. 대니얼 김 프로야구 해설위원과 함께 올시즌 프로야구 전망과 이모저모 알아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인터뷰] 안녕하십니까. [앵커] 당장 내일입니다. 개막전 어디에서 어떤 경기가 열리는지 살펴볼...
[2018-03-23 15:04]

류현진, 5이닝 탈삼진 6개 1실점 호투 승리투수

류현진, 5이닝 탈삼진 6개 1실점 호투 승리투수
[앵커] 미국 프로야구 LA다저스에서 뛰는 류현진 선수가 에인절스와의 시범경기에 나와 5이닝 동안 1점만 내주며 승리투수가 됐습니다. 류현진은 삼진을 여섯 개나 잡아내며 정규 시즌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습니다. 김동민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직구와 체인지업에 낙차 큰 커브를 새로 장착한 다저스의 류현진이 에인절스전에서 호투했습...
[2018-03-23 14:59]

서른일곱 살 KBO 리그 내일 개막...우승 가능성 1위는?

서른일곱 살 KBO 리그 내일 개막...우승 가능성 1위는?
[앵커] 출범한 지 37년째를 맞는 한국프로야구 정규리그가 올해 아시안게임 때문에 내일(토요일) 대장정을 시작합니다. 올 시즌 우승후보 1순위는 어디일까요? 이승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지난 시즌 8년 만에 통합우승의 대업을 이뤄낸 KIA 타이거즈! 개막 직전 진행된 야구 팬들이 가장 좋아하는 구단 설문조사에서도 1위를 차지했...
[2018-03-23 10:30]

서른일곱 살 KBO 리그 내일 개막...우승 가능성 1위는?

서른일곱 살 KBO 리그 내일 개막...우승 가능성 1위는?
[앵커] 출범한 지 37년째를 맞는 한국프로야구 정규리그가 올해 아시안게임 때문에 내일(토요일) 대장정을 시작합니다. 올 시즌 우승후보 1순위는 어디일까요? 이승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지난 시즌 8년 만에 통합우승의 대업을 이뤄낸 KIA 타이거즈! 개막 직전 진행된 야구 팬들이 가장 좋아하는 구단 설문조사에서도 1위를 차지했...
[2018-03-23 04:46]

KBO로 돌아온 빅리거 3인방 '홈런·타격왕 경쟁 구도 바꾼다'

KBO로 돌아온 빅리거 3인방 '홈런·타격왕 경쟁 구도 바꾼다'
[앵커] 2018 프로야구가 주말에 시작됩니다. 올해 아시안게임이 있어서 예년보다 일찍 시작되는데, 올해는 메이저리그에서 뛰다 돌아온 박병호, 김현수, 황재균 선수의 가세로 홈런왕과 타격왕 경쟁 구도가 그 어느 해보다 치열할 것으로 보입니다. 김동민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 13일과 14일, 넥센 박병호가 한화전에서 이틀 연속 홈...
[2018-03-22 17:35]

황재균·강백호 앞세운 kt, 2년 연속 시범경기 1위

황재균·강백호 앞세운 kt, 2년 연속 시범경기 1위
메이저리그에서 돌아온 황재균과 대형 신인 강백호를 앞세워 타선을 보강한 kt가 프로야구 시범경기에서 2년 연속 1위를 차지했습니다. 지난 13일 개막한 KBO 시범경기는 예정된 40경기 가운데 30경기만 치르고 오늘(21일) 막을 내렸습니다. 시범경기 4승 1패를 기록한 KIA는 SK와 함께 공동 2위를 차지했고, LG가 4위, 두산·한화가 공동 5위, 롯데...
[2018-03-21 16:54]

kt, SK 꺾고 단독 1위...삼성 6경기 만에 첫 승

kt, SK 꺾고 단독 1위...삼성 6경기 만에 첫 승
kt 위즈가 SK 와이번스에 올해 시범경기 첫 패배를 안기고 단독 선수로 올라섰습니다. kt는 SK와의 시범경기에서 심우준의 투런포를 앞세우며 5대1로 이겼습니다. 또, 삼성 라이온즈는 NC 다이노스와의 경기에서 7대4, 5회 콜드게임 승리를 거두면서 6경기 만에 시범 경기 첫 승리를 챙겼습니다. 잠실에서는 두산 베어스가 한화 이글스를 상대로 ...
[2018-03-20 21:18]

LG 김현수 3안타에도 승리는 두산

LG 김현수 3안타에도 승리는 두산
메이저리그 생활을 접고 2년 만에 돌아온 김현수가 맹타를 휘둘렀지만 승리는 두산이 챙겼습니다. LG는 두산과 시범경기에서 김현수가 3타수 3안타 치고 2득점을 올렸지만 5대9로 두산에 패했습니다. SK는 넥센과의 경기에서 8대4로 이기며 시범경기 4전 전승 행진을 벌였고 롯데는 19안타를 몰아치며 17대10으로 kt를 제압했습니다. 디펜딩 챔피...
[2018-03-17 17:50]
11 12 13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
오늘 나의 운세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