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스포츠 > 농구&배구

격투기장으로 변한 농구장, 판정 문제 해법은?

격투기장으로 변한 농구장, 판정 문제 해법은?
[앵커] '겨울 스포츠의 꽃'으로 불리는 농구의 묘미 중 하나는 치열한 몸싸움이죠. 그런데 올 시즌 프로농구 코트에서는 과도한 몸싸움으로 부상이 속출하고 있는데요, 애매한 심판 판정이 원인이라는 지적입니다. 허재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열기가 한창 달아오르던 4쿼터 중반, 양 팀의 외국인 선수가 한데 엉켜 코트에 나뒹굽니다. ...
[2017-12-11 19:24]

KCC, 전자랜드 꺾고 단독 2위 도약

KCC, 전자랜드 꺾고 단독 2위 도약
프로농구 전주 KCC가 주말 홈 2연전을 모두 이기며 단독 2위로 올라섰습니다. KCC는 외국인 선수 찰스 로드가 25득점 15리바운드로 '더블 더블'을 기록하며 94대 87로 전자랜드를 꺾었습니다. 울산 현대모비스는 3점 슛 6개를 넣은 전준범의 활약을 앞세워 고양 오리온을 누르고 홈 5연패에서 탈출했습니다.
[2017-12-10 20:24]

KCC, DB 꺾고 공동 2위 도약

KCC, DB 꺾고 공동 2위 도약
프로농구 전주 KCC가 원주 DB를 힘겹게 꺾고 공동 2위로 도약했습니다. KCC는 30득점을 올린 안드레 에밋의 활약에 힘입어 DB를 82대 76으로 물리쳤습니다. 전자랜드는 4쿼터에만 11점을 몰아넣은 조쉬 셀비를 앞세워 LG를 누르고 4위를 지켰습니다.
[2017-12-09 20:27]
'신영석 높이' 앞세운 현대캐피탈, 시즌 첫 3연승
프로배구 현대캐피탈이 OK저축은행을 꺾고 시즌 첫 3연승을 올렸습니다. 현대캐피탈은 토종 센터 신영석이 블로킹 4개를 포함해 11득점을 올리며 상대를 압도했습니다. 세트 스코어 3대 1 승리로 승점 28점이 된 현대캐피탈은 선두 삼성화재를 승점 2점 차로 바짝 추격했습니다. 여자부에서는 현대건설이 블로킹으로만 6득점을 올린 양효진을 앞...
[2017-12-09 19:59]

최하위 kt, 삼성 꺾고 시즌 첫 2연승

최하위 kt, 삼성 꺾고 시즌 첫 2연승
프로농구 부산 kt가 시즌 첫 2연승을 달렸습니다. 최하위 kt는 부산 홈 경기에서 맥키네스와 김영환이 활약해 주득점원 라틀리프가 부상으로 빠진 삼성에 88 대 78로 이겼습니다. SK는 오리온을 연장 접전 끝에 제압하고 단독 선두를 되찾았습니다.
[2017-12-08 23:37]

KB손해보험, 우리카드 완파

KB손해보험, 우리카드 완파
프로배구 KB손해보험이 3연패 뒤 2연승을 거두고 3위를 되찾았습니다. KB손보는 의정부 홈 경기에서 외국인 선수 알렉스가 21점으로 공격을 주도해 우리카드를 3 대 0으로 완파했습니다.
[2017-12-08 23:37]

DB, 전자랜드 꺾고 공동 선두 도약

DB, 전자랜드 꺾고 공동 선두 도약
프로농구 DB가 전자랜드를 물리치고 하루 만에 공동 선두에 복귀했습니다. DB는 외국인 선수 버튼과 벤슨이 나란히 '더블 더블'을 기록하며 82대 75로 승리했습니다. KGC인삼공사는 연장 종료 3초 전 터진 사이먼의 골로 LG를 한 점 차로 물리치고 공동 6위로 도약했습니다.
[2017-12-07 21:39]

가스파리니, 시즌 세 번째 트리플크라운

가스파리니, 시즌 세 번째 트리플크라운
프로배구 대한항공이 개인 통산 시즌 세 번째 트리플 크라운을 달성한 가스파리니를 앞세워 한국전력을 꺾고 3위로 올라섰습니다. 대한항공은 실책 10개를 저지르며 첫 세트를 내줬지만, 2세트부터 선수들의 고른 활약으로 내리 세 세트를 따내 3대 1로 승리했습니다.
[2017-12-07 21:33]

'최초의 형제대결' KB, OK에 역전승...3연패 탈출

'최초의 형제대결' KB, OK에 역전승...3연패 탈출
[앵커] V리그 최초의 형제 대결로 관심을 모았던 프로배구 안산 경기에서 동생 페레이라가 뛴 KB손해보험이 승리했습니다. 이승현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경기 초반부터 한 치 양보 없는 접전을 펼친 포르투갈 출신 페레이라 형제. V리그 최초 형제대결의 승자는 동생이었습니다. 동생 알렉스 페레이라는 트리플 크라운을 달성하며 30득...
[2017-12-06 02:24]
KB손해보험, OK저축은행 꺾고 3연패 탈출
V리그 최초 형제 대결로 관심을 모았던 프로배구 안산 경기에서 동생 알렉스 페레이라가 뛴 KB손해보험이 3연패에서 벗어났습니다, 알렉스는 30득점 포함 트리플 크라운으로 활약하며 형 마르코가 뛴 OK저축은행을 상대로 3대2 역전승을 이끌었습니다. 여자부 IBK기업은행은 외국인 선수 메디의 57득점에 힘입어 현대건설에 3대2 역전승을 거두고 2...
[2017-12-05 23:26]
오리온, 삼성에 연장 혈투 끝에 신승
프로농구 고양 오리온이 서울 삼성을 꺾고 하위권 탈출의 발판을 마련했습니다. 오리온은 삼성과의 원정 경기에서 연장전에서만 15득점을 기록한 에드워즈의 활약을 앞세워 100대99로 이겼습니다. 원주DB는 두경민의 20득점에 힘입어 창원LG를 81대75로 잡고 공동선두로 뛰어올랐습니다. 이승현 [hyun@ytn.co.kr]
[2017-12-05 22:01]
KB손해보험, OK저축은행 꺾고 3연패 탈출
V리그 최초 형제 대결로 관심을 모았던 KB손해보험과 OK저축은행의 대결에서는 KB손해보험이 극적인 역전승을 얻어냈습니다. KB손해보험은 OK저축은행을 세트 스코어 3대2로 꺾으며 3연패에서 탈출했습니다. 여자부에서는 IBK기업은행이 외국인 선수 메디의 57득점에 힘입어 현대건설에 3대2 역전승을 거두고 2연승을 달렸습니다. 이승현 [hyun@y...
[2017-12-05 21:31]

'파다르 38점' 우리카드, 한국전력에 대역전승

'파다르 38점' 우리카드, 한국전력에 대역전승
프로배구 우리카드가 외국인선수 파다르의 활약을 앞세워 한국전력에 짜릿한 역전승을 거두고 3연패에서 벗어났습니다. 우리카드는 장충체육관 홈 경기에서 초반 두 세트를 내주면서 끌려갔지만, 38점을 퍼부은 파다르의 공격이 살아나면서 3 대 2로 승부를 뒤집었습니다. 여자부 도로공사는 KGC인삼공사를 3 대 0으로 완파했습니다.
[2017-12-03 21:39]

DB, 삼성에 패해 3위로 처져...KCC·SK 공동 선두

DB, 삼성에 패해 3위로 처져...KCC·SK 공동 선두
프로농구 원주 DB가 하루 만에 단독 선두 자리에서 내려왔습니다. DB는 삼성과의 서울 원정 경기에서 74 대 79로 져 경기가 없었던 KCC와 SK에 선두를 내줬습니다. 3점슛 11개를 몰아친 모비스는 KGC 인삼공사를 꺾고 단독 6위가 됐고, LG는 오리온을 대파했습니다.
[2017-12-03 21:39]

SK, 전자랜드에 덜미...DB 단독 선두

SK, 전자랜드에 덜미...DB 단독 선두
프로농구 원주 DB가 경쟁자 SK가 패배하면서 시즌 처음으로 단독 선두에 올랐습니다. SK는 잠실 홈 경기에서 전자랜드에 73대82로 지면서 선두 자리를 경기가 없었던 DB에 내줬습니다. 7연패 중이던 오리온은 kt를 80대74로 꺾었고, 삼성은 KGC인삼공사를 82대74로 눌렀습니다.
[2017-12-02 19:06]

삼성화재 막판 대역전승...11연승 질주

삼성화재 막판 대역전승...11연승 질주
프로배구 선두 삼성화재가 대한항공을 상대로 벼랑 끝에서 탈출하며 11연승을 질주했습니다. 삼성화재는 인천 원정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2 대 2로 맞선 5세트 9 대 14까지 몰렸지만 타이스가 맹활약하며 결국 22 대 20으로 역전승했습니다. 삼성화재는 2라운드 전승에 이어 3라운드 첫 경기에서도 승리하며 연승 행진을 11경기로 늘렸습니다. 여...
[2017-12-02 17:59]
프로농구 DB, 모비스 잡고 4연승...선두 추격
프로농구 원주 DB가 천적인 모비스마저 잡고 전 구단 상대 승리를 거두면서 4연승으로 선두 SK를 반 게임 차로 바짝 추격했습니다. DB는 울산 원정 경기에서 외국인선수 콤비 버튼과 벤슨이 39점을 합작하고 두경민도 13점을 보태 79 대 65 완승을 거뒀습니다. KCC는 LG를 80 대 78로 꺾고 7연승 행진을 이어갔습니다.
[2017-12-01 21:35]
현대캐피탈, KB손보에 완승
프로배구 현대캐피탈이 KB손해보험에 완승을 거두고 1라운드 패배를 되갚았습니다. 현대캐피탈은 천안 홈 경기에서 주장 문성민이 서브에이스 5개를 포함해 21점을 퍼부으면서 3 대 0으로 이겼습니다. 2위 현대캐피탈은 7승 5패 승점 22로 선두 삼성화재를 6점 차로 추격했습니다.
[2017-12-01 21:28]

'이관희 쐐기 3점포' 삼성, 공동 5위 도약

'이관희 쐐기 3점포' 삼성, 공동 5위 도약
프로농구 서울 삼성이 인천 전자랜드를 꺾고 공동 5위로 올라섰습니다. 삼성의 이관희는 경기 종료 11초를 남기고 3점포를 터뜨리며 팀 승리에 쐐기를 박았습니다. 인삼공사는 2대 2 트레이드를 단행한 상대인 최하위 kt에게 4연패 굴욕을 안겼습니다.
[2017-11-30 22:31]

'펠리페 21점' 한전, OK저축은행 꺾고 2연승

'펠리페 21점' 한전, OK저축은행 꺾고 2연승
남자 프로배구 한국전력이 OK저축은행에 완승을 거두며 2연승을 달렸습니다. 한국전력의 외국인 선수 펠리페는 21득점을 올리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습니다. 한국전력은 5위를 유지했고, 2연패에 빠진 OK저축은행은 최하위인 7위로 떨어졌습니다.
[2017-11-30 21:45]

원주DB, 선두 서울 SK 꺾고 3연승

원주DB, 선두 서울 SK 꺾고 3연승
프로농구 1, 2위 대결에서 2위 원주 DB가 1위 SK를 꺾고 선두 경쟁에 불을 지폈습니다. 버튼이 27점, 두경민이 15점을 기록한 DB는 SK를 91대 75로 누르고 3연승을 달렸습니다. 이로써 2위 DB와 선두 SK의 승차는 1경기로 좁혀졌습니다. 모비스는 연장 접전 끝에 오리온을 94대 93으로 꺾고 승률 5할을 기록했습니다. 반면, 오리온은 7연패 늪...
[2017-11-29 21:42]

삼성화재, 4년 9개월 만에 10연승...선두 질주

삼성화재, 4년 9개월 만에 10연승...선두 질주
프로배구 남자부 선두 삼성화재가 우리카드를 꺾고 4년 9개월 만에 10연승을 기록했습니다. 공격 종합 1, 2위를 달리고 있는 박철우와 타이스가 46점을 합작하며 승리를 이끌었고 센터진의 박상하와 김규민도 고비 때마다 블로킹을 잡아내며 뒤를 받쳤습니다. 지난 시즌 4위에 그쳐 프로배구 출범 이후 처음으로 포스트시즌 진출에 실패했던 삼성화...
[2017-11-29 21:35]
1 2 3 4 5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
오늘 나의 운세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