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연예·스타일 > 축구

 '월드컵 유니폼' 입은 대표팀, 화기애애 훈련+월드컵 결속력 ↑

'월드컵 유니폼' 입은 대표팀, 화기애애 훈련+월드컵 결속력 ↑
[인터풋볼=레오강(오스트리아)] 이명수 기자= 이제 월드컵까지 남은 시간은 단 9일이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월드컵 축구 대표팀은 실제 월드컵에서 착용할 유니폼을 입고 사진 촬영을 가졌고, 결속력을 다질 수 있는 시간이었다. 한국 월드컵 축구 국가대표팀은 8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레오강의 슈타인베르그 슈타디온에서 훈련을 갖고 성공적...
[2018-06-09 06:05]

 '韓 평가전 상대' 세네갈, 크로아티아에 1-2 역전패...마네 풀타임

'韓 평가전 상대' 세네갈, 크로아티아에 1-2 역전패...마네 풀타임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신태용호의 마지막 평가전 상대 세네갈이 크로아티아에 패했다. 세네갈은 9일 1시(한국시간) 크로아티아의 스타디온 스라드스키서 열린 크로아티아와 평가전서 1-2로 역전패를 당했다. 이로써 세네갈은 9경기 무패 행진 마감으로 월드컵전 상승세가 꺾였다. 반면, 크로아티아는 지난 브라질전 패배를 딛고 분위기 반전에 ...
[2018-06-09 02:52]

 '2002 전설' 김남일-차두리 코치, "지금은 응원이 필요한 때"

'2002 전설' 김남일-차두리 코치, "지금은 응원이 필요한 때"
[인터풋볼=레오강(오스트리아)] 이명수 기자= 2002 월드컵 전설, 김남일 코치와 차두리 코치가 선수들에게 응원이 필요하다고 강변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월드컵 축구대표팀은 오스트리아 레오강에 여장을 풀고 러시아 월드컵을 대비한 훈련을 진행 중이다. 8일(한국시간) 대표팀의 코칭스테프는 대표팀 숙소에서 취재진과 인터뷰를 진행했...
[2018-06-09 00:44]

 그란데 코치, "한국, 악바리 근성 필요해...때론 거칠어야"

그란데 코치, "한국, 악바리 근성 필요해...때론 거칠어야"
[인터풋볼=레오강(오스트리아)] 이명수 기자= 토니 그란데 대표팀 수석코치가 한국 축구에 뼈있는 조언을 남겼다. 그란데 코치는 때로는 거칠고, 악바리 근성을 갖고 축구를 해야한다고 말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월드컵 축구대표팀은 오스트리아 레오강에 여장을 풀고 러시아 월드컵을 대비한 훈련을 진행 중이다. 8일(한국시간) 대표팀...
[2018-06-09 00:01]

박지성, FIFA 통해 손흥민 극찬..."韓축구 역사에 남을 선수"

박지성, FIFA 통해 손흥민 극찬..."韓축구 역사에 남을 선수"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박지성이 국제축구연맹(FIFA) 채널을 통해 손흥민에 대한 기대감을 전했다. 손흥민은 현재 신태용호의 대들보다. 손흥민은 한국을 넘어 이번 월드컵에서 가장 주목 받는 선수 중 한명으로 꼽힐 정도로 관심과 기대감은 대단하다. 이런 가운데 한국 축구의 전설 박지성 역시 손흥민에 대한 기대감을 전했다. 박...
[2018-06-08 22:13]

 '슈퍼스타' 손흥민, 독일 매체와 인터뷰..."한국은 강한 팀"

'슈퍼스타' 손흥민, 독일 매체와 인터뷰..."한국은 강한 팀"
[인터풋볼=레오강(오스트리아)] 이명수 기자= '슈퍼스타' 손흥민(26, 토트넘 홋스퍼)을 독일도 주목했다. 한국을 취재하기 위해 레오강을 찾은 독일 취재진은 손흥민과 오랜시간 인터뷰했고, 손흥민을 '월드클래스' 선수라 지칭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8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레오강의 슈타인베르그 슈타디온에...
[2018-06-08 20:50]

 '투혼' 이승우, "볼리비아전 다이빙? 이기고 싶었다"

'투혼' 이승우, "볼리비아전 다이빙? 이기고 싶었다"
[인터풋볼=레오강(오스트리아] 이명수 기자= 이승우(20, 헬라스 베로나)가 볼리비아전 도중 나온 다이빙 장면에 대해 설명했다. 이승우는 꼭 이기고 싶은 경기였다고 털어놓았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8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레오강의 슈타인베르그 슈타디온에서 훈련을 갖고 볼리비아전에 쌓인 피로를 회복하는데 주력했다. 전...
[2018-06-08 20:11]

 '불화설' 정우영, "진짜 안싸웠다, 추측성 보도 자제했으면"

'불화설' 정우영, "진짜 안싸웠다, 추측성 보도 자제했으면"
[인터풋볼=레오강(오스트리아)] 이명수 기자= 손흥민과 볼리비아전 후 다퉜다는 논란이 일었던 정우영이 입을 열었다. 정우영은 손흥민과의 불화가 전혀 사실이 아니다고 강조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8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레오강의 슈타인베르그 슈타디온에서 훈련을 갖고 볼리비아전에 쌓인 피로를 회복하는데 주력했다. ...
[2018-06-08 19:47]

 '저희 친해요' 손흥민-정우영, 공개훈련에서 다정한 모습

'저희 친해요' 손흥민-정우영, 공개훈련에서 다정한 모습
[인터풋볼=레오강(오스트리아)] 이명수 기자= 볼리비아전 이후 손흥민과 정우영의 불화설이 돌았다. 하지만 불화는 없었고, 양 선수는 훈련에서 다정한 모습을 보였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8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레오강의 슈타인베르그 슈타디온에서 훈련을 갖고 볼리비아전에 쌓인 피로를 회복하는데 주력했다. 전날 열린 경...
[2018-06-08 18:26]

 최근 A매치 5경기 성적표, 한국보다 독일이 더 낮지만...

최근 A매치 5경기 성적표, 한국보다 독일이 더 낮지만...
[인터풋볼] 김병학 기자= 한국 1승 1무 3패, 독일 3무 2패 독일 축구대표팀과 한국 축구대표팀의 최근 5경기 평가전 성적표다. 한국은 최근 두 경기에서 승리를 챙기지 못하면서 걱정스러운 나날을 보내고 있지만, 의외로 'F조 최강자' 독일보다는 더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다. 최근 평가전 5경기를 승점으로 환산하면 한국은 4점, 독일은 3...
[2018-06-08 16:13]

 "거짓말쟁이 된 것 같다" 기성용이 견디는 '캡틴의 무게'

"거짓말쟁이 된 것 같다" 기성용이 견디는 '캡틴의 무게'
[인터풋볼=인스부르크(오스트리아)] 이명수 기자= 당연히 손쉬운 승리를 예상했다. 하지만 신태용호는 볼리비아에 득점없이 0-0 무승부를 거뒀고, 비판여론이 거세지자 '캡틴' 기성용이 재차 국민들의 응원을 당부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월드컵 대표팀은 7일 밤 21시 10분(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부르크에 위치한 티볼리 슈타디...
[2018-06-08 12:01]

'3경기 연속 득점포' 한의권, K리그2 15R MVP 선정

'3경기 연속 득점포' 한의권, K리그2 15R MVP 선정
[인터풋볼] 유지선 기자= 아산의 한의권이 KEB하나은행 K리그2 (챌린지) 2018 15라운드 MVP에 선정됐다. 한의권은 지난 6일 아산 이순신운동장에서 열린 아산과 성남의 KEB하나은행 K리그2 2018 15라운드 경기에 선발 출장했다. 이날 한의권은 1대1 동점상황에서 전세를 뒤바꾸는 역전골과 승리를 확정짓는 쐐기골을 넣으며 아산 승리의 1등 공신으로...
[2018-06-08 10:02]

 손흥민-정우영 말다툼? 대표팀 관계자, "사실무근"

손흥민-정우영 말다툼? 대표팀 관계자, "사실무근"
[인터풋볼=인스부르크(오스트리아)] 이명수 기자= 볼리비아전 후 손흥민과 정우영이 말다툼을 벌인 것으로 추정되는 장면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월드컵 대표팀은 7일 밤 21시 10분(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부르크에 위치한 티볼리 스타디온 티롤에서 열린 볼리비아와 평가전에서 0-0 무승부를 거뒀다. 경기 ...
[2018-06-08 06:47]

 '본선 코앞' 한숨만 남긴 공격진, 이대로 괜찮을까

'본선 코앞' 한숨만 남긴 공격진, 이대로 괜찮을까
[인터풋볼= 인스부르크(오스트리아)] 이명수 기자= 월드컵을 일주일 남긴 한국 대표팀의 공격진은 여론의 냉담한 반응에 여전히 물음표를 남겼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7일 밤 21시 10분(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부르크에 위치한 티볼리 슈타디온에서 피파랭킹 59위 볼리비아와 평가전서 0-0으로 무승부를 거뒀다. 한국 대표팀은 ...
[2018-06-08 06:28]

 '너도 나도 무기력' 신태용호, 반강제로 전력 노출 피한 '웃픈 현실'

'너도 나도 무기력' 신태용호, 반강제로 전력 노출 피한 '웃픈 현실'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상대도 그리고 신태용호도 무기력했다. 과정과 결과 모두 아쉬운 경기였고, 서로의 무기력으로 우습고 슬프게도 전력 노출은 피할 수 있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7일 밤 21시 10분(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부르크에 위치한 티볼리 스타디온 티롤에서 열린 볼리비아와 평가전서 0-0으로 무승부를 거뒀다. ...
[2018-06-08 05:28]

 '주장' 기성용, "월드컵 실패 책임 지겠다, 지금은 응원해달라"

'주장' 기성용, "월드컵 실패 책임 지겠다, 지금은 응원해달라"
[인터풋볼=인스부르크(오스트리아)] 이명수 기자= 신태용호의 '캡틴' 기성용이 국민들의 응원을 호소했다. 기성용은 월드컵에서 국민들의 응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월드컵 대표팀은 7일 밤 21시 10분(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부르크에 위치한 티볼리 스타디온 티롤에서 열린 볼리비아와 평가전서 0-0으로 무승...
[2018-06-08 00:50]

 '후반 투입' 손흥민, "전술 혼란 없다, 경기 임하는 자세가 중요"

'후반 투입' 손흥민, "전술 혼란 없다, 경기 임하는 자세가 중요"
[인터풋볼= 인스부르크(오스트리아)] 이명수 기자= 손흥민이 볼리비아전 무승부에 대한 아쉬움과 함께 앞으로의 각오를 동시에 전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월드컵 대표팀은 7일 밤 21시 10분(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부르크에 위치한 티볼리 스타디온 티롤에서 열린 볼리비아와 평가전서 0-0으로 무승부를 거뒀다. 이로써 한국은 보스니...
[2018-06-08 00:16]

 '후반 투입' 손흥민, "전술 혼란 없다, 경기 임하는 자세가 중요"

'후반 투입' 손흥민, "전술 혼란 없다, 경기 임하는 자세가 중요"
[인터풋볼= 인스부르크(오스트리아)] 이명수 기자= 손흥민이 볼리비아전 무승부에 대한 아쉬움과 함께 앞으로의 각오를 동시에 전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월드컵 대표팀은 7일 밤 21시 10분(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부르크에 위치한 티볼리 스타디온 티롤에서 열린 볼리비아와 평가전서 0-0으로 무승부를 거뒀다. 이로써 한국은 보스니...
[2018-06-08 00:16]

 '후반 투입' 손흥민, "전술 혼란 없다, 경기 임하는 자세가 중요"

'후반 투입' 손흥민, "전술 혼란 없다, 경기 임하는 자세가 중요"
[인터풋볼= 인스부르크(오스트리아)] 이명수 기자= 손흥민이 볼리비아전 무승부에 대한 아쉬움과 함께 앞으로의 각오를 동시에 전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월드컵 대표팀은 7일 밤 21시 10분(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부르크에 위치한 티볼리 스타디온 티롤에서 열린 볼리비아와 평가전서 0-0으로 무승부를 거뒀다. 이로써 한국은 보스니...
[2018-06-08 00:16]

 '투톱' 황희찬, "김신욱과 투톱 첫 경험, 앞으로 발전하겠다"

'투톱' 황희찬, "김신욱과 투톱 첫 경험, 앞으로 발전하겠다"
[인터풋볼=인스부르크(오스트리아)] 이명수 기자= 황희찬(22, 레드불 잘츠부르크)이 앞으로의 발전을 다짐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7일 밤 21시 10분(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부르크에 위치한 티볼리 스타디온 티롤에서 열린 피파랭킹 59위 볼리비아와 평가전서 0-0으로 무승부를 거뒀다. 경기 전 발표된 선발 명단에서 황희찬...
[2018-06-08 00:17]

 '투톱' 황희찬, "김신욱과 투톱 첫 경험, 앞으로 발전하겠다"

'투톱' 황희찬, "김신욱과 투톱 첫 경험, 앞으로 발전하겠다"
[인터풋볼=인스부르크(오스트리아)] 이명수 기자= 황희찬(22, 레드불 잘츠부르크)이 앞으로의 발전을 다짐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7일 밤 21시 10분(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부르크에 위치한 티볼리 스타디온 티롤에서 열린 피파랭킹 59위 볼리비아와 평가전서 0-0으로 무승부를 거뒀다. 경기 전 발표된 선발 명단에서 황희찬...
[2018-06-08 00:17]

 '투톱' 황희찬, "김신욱과 투톱 첫 경험, 앞으로 발전하겠다"

'투톱' 황희찬, "김신욱과 투톱 첫 경험, 앞으로 발전하겠다"
[인터풋볼=인스부르크(오스트리아)] 이명수 기자= 황희찬(22, 레드불 잘츠부르크)이 앞으로의 발전을 다짐했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7일 밤 21시 10분(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인스부르크에 위치한 티볼리 스타디온 티롤에서 열린 피파랭킹 59위 볼리비아와 평가전서 0-0으로 무승부를 거뒀다. 경기 전 발표된 선발 명단에서 황희찬...
[2018-06-08 00:17]
1 2 3 4 5 6 7 8 9 10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
오늘 나의 운세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