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뉴스 > 문화
    '별그대' 오상진, 훈남검사로 첫 등장...연기도, 비주얼도 완벽!
    '별그대' 오상진, 훈남검사로 첫 등장...연기도, 비주얼도 완벽!
    오상진이 '별그대'에 훈남검사로 첫 등장했다.

    오상진은 어제(26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서 한유라 사건을 담당하는 검사 유석 역으로 연기 신고식을 치렀다. 이날 방송에서는 유람선에서 실종된 톱스타가 시체로 발견돼 수사에 들어가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오상진은 훈훈한 외모에 철저한 직업의식을 가진 검사로 분했다. 경찰이 '우울증을 이기지 못한 스타가 술김에 자살한 사건'이라고 단정지었지만, 유석은 자세히 사건을 수사해야겠다며 CCTV 확인에 먼저 들어갔다.

    오상진은 안정적인 대사 처리로 시청자들의 호평을 들었다. 방송 직후 네티즌들은 "깔끔한 검사 역할이 잘 어울렸다", "연기연습 많이 한 것 같다", "앞으로 더 많이 나왔으면 좋겠다" 등 다양한 의견을 나타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도민준(김수현 분)과 천송이(전지현 분)의 키스신 장면도 공개됐다. 도민준은 시간을 멈추고 천송이를 구했고, 천송이는 술김에 도민준에게 키스했다. 두 사람의 러브라인이 어떻게 전개될지 궁금증을 더했다.

    온라인뉴스팀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digitalytn.co.kr)
    [사진제공 = SBS '별에서 온 그대' 캡처]
    이벤트 응모작
    전체보기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리퍼트·朴 대통령 피습, 닮아도 너무 닮았다

    리퍼트·朴 대통령 피습, 닮아도 너무 닮았다
    [앵커] 어제 리퍼트 대사 피습 사건을 보면서 떠오르는 사건이 하나 있었을 겁니다. 바로 지난 2006년 박근혜 당시 후보가 지방 선거 유세 지원을 나간 현장에서 얼굴에 면도칼로 봉변을 당했던 사건인데요. 박근혜 대표가 연단에 오르는 순간 뒤에서 덮치는 바람에 당시에도 손 쓸 새가 없었습니다. [인터뷰:김영순, 목격자 (지난 2006년)] "올라가는 동시에 오른 쪽을 긁었어요. 그 분이 ...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