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한류우드: 쉽고 재미있는 한국어 교육 서비스
    한류우드: 쉽고 재미있는 한국어 교육 서비스

    동영상시청 도움말

    "Talk to me in KOREAN(톡투미 인 코리안!)"

    외국인들이 한국어를 가장 쉽고 재미있게 배울 수 있는 유튜브 채널 '톡투미 인 코리안'입니다.

    다양한 영상 클립들을 통해 외국인들이 한국 생활에서 꼭 필요한 우리말을 콕콕 집어 알려주는데요.

    "우리 밥 언제 먹어요. 한 시간 이따가 먹을래요? 피자 어때요?"

    한 달 페이지뷰 100만 회, 누적 이용자 수는 800만 명을 넘을 정도로 인기가 높습니다.

    이곳을 찾는 외국인 가운데 4분의 1은 한국에 머물고 있는 이들입니다.

    [캐시 캐스퍼 / 미국인 : 학교에서 배우기 힘든 거 많이 가르쳐줘요. 은어 같은 거나 신조어/설명을 아주 잘하고 조각조각 잘 설명하고, 길게 안 하고 잘 이해할 수 있도록 짧은 영상을 많이 만들어요.]

    [즈비치아 루이스 / 미국인 : 일단 무료로 이용할 수 있고, (한국어 학습을) 시작하기 좋아요. 어딜 가든 물건을 사야 하니까요. 무료이고 온라인으로 한국어를 배울 수 있다는 점이 장점이에요. 인터넷에서 (한국어 배우기에는) 최고의 사이트예요.]

    톡투미 인 코리안을 제작하는 곳은 서울 서교동의 작은 스튜디오.

    이곳에서 직접 촬영한 영상들이 다양한 한국어 강의 클립으로 만들어져 외국인들을 만납니다.

    온라인 강의는 기본적으로 영어로 진행됩니다.

    [선현우 / Talk to me in KOREAN(톡투미 인 코리안) 대표 : 영어권이 아니어도 실제로 프랑스나 중국, 일본에서도 많이 들으시거든요. 영어 공부도 하면서 쉬운 영어로 부담 없이 조금씩 조금씩 배워가게끔 해드리자. 그리고 가장 중요한 건 공부를 하면 결과적으로 실력은 느는데 포기 안 하게끔. 그래서 소셜 미디어를 저희는 굉장히 많이 써요.]

    [최경은 / Talk to me in KOREAN(톡투미 인 코리안) 이사 : 외국인들이 공부할 때 '한국어 진짜 어려운 것 같아요.' 이렇게 얘기 많이 하거든요. 진짜 실생활에서 쓸 수 있는 한국어를 가르치는 게 좋겠다는 생각을 많이 하고 있어요.]

    톡투미 인 코리안은 유튜브 채널 뿐만 아니라 비디오 팟캐스트를 통해서도 서비스됩니다.

    한국어 수업은 온라인으로만 제공되는 게 아닙니다.

    전자 책을 포함해 지금까지 100여 종의 단행본도 출간했습니다.

    단행본 역시 삽화를 최대한 활용해 외국인들이 쉽게 한국어를 배울 수 있도록 디자인 된 게 눈에 띕니다.

    [선경화 / Talk to me in KOREAN(톡투미 인 코리안) 단행본 담당 : 확실히 요즘 전자책이 흔해지긴 했지만 그래도 종이로 직접 쓰면서 공부해야 공부하는 느낌이 나기 때문에 책도 많이 찾으시는 것 같아요.]

    쉽고 재미 있게, 그리고 다양한 채널로 친근하게 다가가는 한국어 교육 서비스.

    Talk to me in KOREAN은 한국과 한국어를 알고 싶어 하는 외국인들의 좋은 친구가 되고 있습니다.

    "여러분은 지금 톡투미 인 코리안을 시청하고 계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