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문화로 친구가 된 한국과 영국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7-09-03 02:42
앵커

런던 시민들이 한국의 멋과 맛에 매료됐습니다.

양국 교류의 해를 맞아 열린 '코리아 페스티벌' 현장으로 김수정 리포터가 안내합니다.

기자

유명 가수의 콘서트장을 방불케 하는 뜨거운 열기!

영국 런던에서 열린 케이팝 공연 현장입니다.

태극기를 두른 영국 소녀가 케이팝에 맞춰 춤을 추는가 하면, 네덜란드에서 온 한 여성은 가창력 가수 에일리의 노래를 완벽하게 따라 부릅니다.

[올리비아 / 참가자 : 케이팝을 정말 좋아하고요. 한국 문화가 좋아요. 한국 음식을 비롯해 문화를 경험하고 싶어서 왔어요.]

우리나라와 영국 상호 교류의 해를 맞아 열린 한국 문화 축제!

한국의 다양한 먹거리와 볼거리에 런던 시민들은 흠뻑 빠졌는데요.

특히 지난해 '에든버러 페스티벌'에서 전 석 매진을 기록한 국악그룹 '타고'가 또 한 번 영국인들에게 큰 박수를 받았습니다.

[레날 딕슨 / 참가자 : 한국 문화는 역사가 있으면서도 현대적이고 한국 춤과 음악, 음식은 정말 놀라워요. 어떻게 한국 문화를 안 좋아할 수 있겠어요?]

평창 동계 올림픽을 미리 체험할 수 있는 행사도 마련했는데요.

[용호성 / 주 영국 한국문화원장 : (영국은) 한류가 이제 막 시작되는 단계입니다. 오늘 행사를 계기로 영국 시민들에게 한국의 문화를 좀 더 다양하고 깊이 있게 소개해서 한국 문화에 대한 공감대를 확산하는 노력을 계속해 나갈 계획입니다.]

문화로 친구가 된 두 나라.

내년 6월까지 영국 곳곳에서는 한국을 알리는 축제가 계속 이어질 예정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