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청춘, 세계로 가다] 메마른 아프리카에 생명의 물을...소피아 선우 씨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6-06-12 02:42
앵커

전 세계 인구 아홉 명 가운데 한 명이 깨끗한 물을 마시지 못하고 있다는 사실 아십니까?

이 때문에 수인성 질병으로 20초 마다 어린이 한 명이 목숨을 잃고 있는 실정입니다.

깨끗한 물이 없어 고통받는 사람들이 어려운 상황을 스스로 해결할 수 있도록 돕는 미국 동포가 있는데요.

사회적 기업가, 소피아 선우 씨를 김창종 리포터가 만났습니다.

기자

즐겁게 춤을 추며 노래를 부르는 카메룬 사람들.

마을에 처음으로 수도를 설치한 것을 기념하는 축제가 열렸다.

콸콸 쏟아지는 맑은 물에 아이들은 너도나도 손을 뻗기 바쁘다.

처음으로 두 손 가득 맑은 물을 담아 본 아이들 얼굴에 해갈의 기쁨이 어린다.

[카메룬 문다메 주민 : 그동안은 물이 없어서 숲 속으로 물을 뜨러 갔습니다. 높은 언덕과 깊은 경사를 넘어서요. 아이들이 아침 일찍 3~4번씩 물을 뜨러 가서 학교에 늦기도 합니다.]

카메룬에서 펼쳐진 이 수도 사업은 뉴욕에 사는 동포 소피아 선우 씨와 동료들이 시작한 일이다.

선우 씨는 지난 2011년, 물 부족에 시달리는 저개발 국가를 돕기 위해 사회적 기업, '워터 콜렉티브'를 설립했다.

[소피아 선우 / 동포 사회적 기업가 : 기본적으로 물을 갖고 있지 않으면 가난의 문제는 절대 해결할 수 없다고 봅니다. 깨끗한 물이 없어서 학생들이 수업 중에 목말라하고, 물 때문에 아프다면 학생들이 제대로 배울 수가 없으니까요.]

워터 콜렉티브는 어떤 물을 마셔야 하는지부터 깨끗한 물을 공급하는 방법까지 체계적인 물 교육을 지원한다.

현지인들이 지원 단체에 무조건 의지하던 그동안의 시스템에서 벗어나 물을 스스로 관리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다른 단체들이 실패한 원인을 분석해서 '워터 콜렉티브'만의 방향성을 제시한 것도 선우 씨였다.

한때 의류 사업을 했던 사업 경험을 살려 단체 활동의 문제를 분석하고 해결방안을 내놓았다.

[조쉬 / 소피아 파트너 : 소피아는 지독할 정도로 일에 대해 전념합니다. 이런 것들이 우리가 직면한 어려움을 극복하는데 계속해서 동기부여를 주게 되죠.]

[더글라스 마이어 / 단체 이사 : 많은 비영리 단체들이 성공하지 못하고 실패하는 추세인데 소피아는 자신의 리더십으로 대단한 일을 해냈습니다.]

깨끗한 물 시스템을 복구하는 사업은 이제 아프리카를 넘어 인도에까지 이어지고 있다.

[소피아 선우 / 동포 사회적 기업가 : 현재 서아프리카 사람 7만 6천여 명에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고 카메룬에도 직원 6명을 두고 있습니다. 올해는 인도에까지 서비스를 확장할 계획입니다.]

메마른 땅에 생명의 물을 나누는 사회적 기업가 소피아 선우 씨.

앞으로 10년 동안 깨끗한 물이 없어 고생하는 300만 명이 행복하게 물을 마실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