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혼자 고민하지 마세요!…'라디오 깨알 상담소'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5-04-11 04:15
앵커

비슷한 고민을 갖고 있는 사람끼리는 서로 얘기하다 보면 고민이 해결되는 경우가 많죠.

싱가포르에서는 동포 젊은이들의 고민을 듣고 이를 상담해주는 인터넷 방송이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신윤희 리포터가 소개합니다.

기자

싱가포르에서 생활한지 3년 째인 27살 이 모 씨.

이 씨는 요즘 진로 문제로 고민입니다.

이 씨는 이런 자신의 고민을 인터넷 방송인 '깨알 상담소'에 보냈습니다.

지난해 12월 첫 선을 보인 '깨알 상담소'는 인터넷 팟 캐스트 방식으로 운영됩니다.

방송 이름처럼 아주 작은 고민이라도 함께 나누자는 뜻에서 시작됐습니다.

젊은이들의 생생한 고민은 첫방송부터 큰 공감을 불러일으켰습니다.

방송 5회 만에 청취자가 300여 명에 이를 만큼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인터뷰:이정오, '깨알 상담소' 작가]
"해외에 나와있다 보니까 진로에 대한 것이 가장 많은 편이고 연애나 친구 고민도 많은 편이에요."

방송은 현직 프로듀서와 은행원 등 다양한 직업을 가진 청년들이 재능 기부를 해 운영하고 있습니다.

이들은 한달에 두번씩 방송하기 위해 주말마다 모여 머리를 맞댑니다.

[인터뷰:김민우, '깨알 상담소' 프로듀서]
"방향성을 제시한다는 데 의의를 두고 싶고요. 고민을 서로 나눌 수 있는 소통의 창구가 됐으면 (좋겠습니다)"

사소한 고민도 들어주고 함께 해법을 찾아가는 '깨알 상담소'.

동포 젊은이들을 위로하는 따뜻한 보금자리가 되고 있습니다.

싱가포르에서 YTN 월드 신윤희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