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문화로 경제한류 잇는다!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4-09-06 04:27
앵커


남미 한류의 중심지 브라질에는 동호회 등을 통해 활동하는 한류팬이 2만 명이 넘습니다.

현지 한류 시장을 겨냥한 한국 상품 박람회가 처음으로 열렸는데요.

축제처럼 흥겨웠던 현장으로 김정희 리포터가 안내합니다.

기자


개성있는 메이크업과 화려한 의상.

K-pop 가수들은 어떻게 화장하는지 소개하는 자립니다.

이어서 등장한 쇼핑 호스트는 모델의 화장품과 의류를 온라인으로 사는 방법을 안내합니다.

[인터뷰:마누엘, 관람객]
"한국 제품에 관심이 많아 참석을 했는데요. 한국 제품의 품질에 바탕이 되는 기술도 볼 수 있어 매우 흥미로웠습니다."

브라질에서 처음 열린 한국 상품 박람회.

패션과 IT 등 67개 업체가 참가한 박람회에는 한류의 인기를 반영하듯 현지 관계자들의 발길이 이어졌습니다.

사흘간 만 오천 명이 다녀갔고 수출 상담도 9백 건 넘게 열렸습니다.

[인터뷰:강연석, 패션 디자이너]
"저희 브랜드도 저희가 특별히 브라질에서 프로모션 등을 한 것도 아닌데 현지인들이 먼저 알아봐 주고 어떤 연예인이 착용했는지 저희에게 거꾸로 알려주는 웃지 못할 상황도 생기고..."

행사장을 찾은 사람들은 K-pop 공연과 한식 시식회 등 다양한 체험을 즐겼습니다.

[인터뷰:오영호, 코트라 사장]
"문화 콘텐츠라든가 캐릭터인 한류 상품을 문화와 섞어 중남미 팬들과 소비자들에게 선보이는 그런 행사가 되겠습니다."

문화에서 경제로.

한류 바람을 탄 한국 기업들이 남미 시장에서 어떤 성과를 거둘지 주목됩니다.

상파울루에서 YTN 월드 김정희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