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연예·스포츠 >
    윤도현 이어 정진운, '로큰롤 베이비' 계보 잇는다

    [OSEN=최나영 기자] 가수 윤도현이 후배 정진운(2AM)을 위해 '열혈 록 선생'으로 변신했다.
     
    정진운의 음반 작업기를 담은 'JinWoon's Diary'의 세 번째 에피소드가 22일 정진운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됐다.
     
    녹음 디렉팅을 맡은 윤도현은 YB 앨범을 녹음하는 듯한 열정적인 모습으로 정진운의 녹음을 진행했다.
     
    정진운에게 정확한 디렉팅을 주기 위해 녹음 부스에 뛰어들어가 파워풀한 샤우팅 시범까지 선보이기도.
     
    또한 창법, 멜로디 하나까지 꼼꼼히 설명해 주며 록에 도전한 정진운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네티즌들은 "이러다 진운이를 제자로 키우겠어요", "진운이도 이젠 로큰롤 베이비!", "윤도현 선생의 열정적 강의!" 등 글을 남기며 정진운을 응원했다.  
     
    한편, 정진운은 오는 31일 지산밸리록페스티벌 무대에서 첫 공식 라이브 무대를 갖고, 8월 1일 음원을 발매한다.

    nyc@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제보및 보도자료 osenstar@ose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10대 가출소녀 성매수·살해 30대 남성 체포

    10대 가출소녀 성매수·살해 30대 남성 체포
    [앵커] 10대 소녀를 모텔로 끌어들여 숨지게 한 뒤 달아난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자세한 내용 취재기자 연결해 들어보겠습니다. 최원석 기자! 검거가 쉽지 않았을 것으로 예상됐는데, 사흘 만에 붙잡았군요? [기자] 10대 소녀를 숨지게 한 뒤 달아난 혐의로 30대 남성이 경찰에 체포됐습니다. 사건을 수사해온 서울 관악경찰서는 오늘 오후 5시쯤 경기도 시흥에서 용의자 ...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DMB 프로야구
    이슈&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