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연예·스포츠 >
    윤도현 이어 정진운, '로큰롤 베이비' 계보 잇는다

    CLOSE


    [OSEN=최나영 기자] 가수 윤도현이 후배 정진운(2AM)을 위해 '열혈 록 선생'으로 변신했다.
     
    정진운의 음반 작업기를 담은 'JinWoon's Diary'의 세 번째 에피소드가 22일 정진운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됐다.
     
    녹음 디렉팅을 맡은 윤도현은 YB 앨범을 녹음하는 듯한 열정적인 모습으로 정진운의 녹음을 진행했다.
     
    정진운에게 정확한 디렉팅을 주기 위해 녹음 부스에 뛰어들어가 파워풀한 샤우팅 시범까지 선보이기도.
     
    또한 창법, 멜로디 하나까지 꼼꼼히 설명해 주며 록에 도전한 정진운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네티즌들은 "이러다 진운이를 제자로 키우겠어요", "진운이도 이젠 로큰롤 베이비!", "윤도현 선생의 열정적 강의!" 등 글을 남기며 정진운을 응원했다.  
     
    한편, 정진운은 오는 31일 지산밸리록페스티벌 무대에서 첫 공식 라이브 무대를 갖고, 8월 1일 음원을 발매한다.

    nyc@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제보및 보도자료 osenstar@ose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정보
    이슈정보
    베스트클릭이슈
    이시각 주요뉴스

    조현아, 143일 만에 석방 됐지만 '수백억 대 소송' 직면

    조현아, 143일 만에 석방 됐지만 '수백억 대 소송' 직면
    [앵커]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이 항소심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고 143일 만에 풀려났습니다. 하지만 승무원 김도희 씨가 제기한 수백억대 소송과 함께 사무장 박창진 씨도 민사 소송을 준비하고 있어 조 전 부사장이 넘어야 할 산이 적지 않아 보입니다. 이형원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해 말 불거진 '땅콩 회항'사건으로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았던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
    • 인기 뉴스
    • 인기 연예·스포츠
    프리미엄클릭
    실시간 주요정보
    DMB 프로야구
    이슈&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