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노팬티 굴욕' 에바 롱고리아, 청순한 고교시절 '귀요미'
    • '노팬티 굴욕' 에바 롱고리아, 청순한 고교시절 '귀요미'_이미지
    • '노팬티 굴욕' 에바 롱고리아, 청순한 고교시절 '귀요미'_이미지2


    [OSEN=방송연예팀] 이번 칸 국제영화제 레드카펫에서 노팬티로 레드카펫에 섰다가 중요부위를 노출하는 굴욕을 당했던 에바 롱고리가의 고교시절 깜찍하고 청순한 미모 사진이 공개돼 시선을 모으고 있다.

    고교 졸업앨범에 게재된 것으로 보이는 흑백 사진 속 롱고리아는 해맑은 웃음으로 지금의 섹시스타 이미지와는 전혀 다른 분위기를 풍기고 있다.

    그녀는 지난 18일(현지시간) 제 66회 칸 국제영화제의 레드카펫 행사에서 에바 롱고리아가 속옷을 입지 않은 사실을 망각한 채 치마를 들추다 하반신을 노출해 파파라치들의 카메라 세례를 받았다.

    이날 민트색의 옆이 트인 드레스를 입고 레드카펫에 오른 에바 롱고리아는 빗물에 치마가 젖지 않게 하기 위해 계단을 오르며 치마 자락을 들어 올리다 이 같은 사고를 당했다. 주변에 모여 있던 사진 기자들은 이 장면을 여과없이 찍었고, 속옷을 입지 않은 여배우의 굴욕은 전세계에 공개됐다.

    이후 에바 롱고리아는 자신의 트위터에 "오늘 입을 드레스다. 더이상 의상이 주는 부작용은 없다('Here's my dress for tonight! No wardrobe malfunctions tonight!!!)"이라는 글과 함께 네크라인을 강조한 드레스를 입고 찍은 사진을 올리며 자신이 겪었던 사고를 쿨(?)하게 언급했다.

    한편 에바 롱고리아는 지난 2000년 드라마 '베벌리힐즈 90210'으로 데뷔, 미국 드라마 '위기의 주부들'로 일약 스타덤에 올라 할리우드의 대표적인 섹시 스타로 거듭났다.
    osensta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제보및 보도자료 osenstar@ose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