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솔비 "10년 전 오늘 데뷔, 미술하면서 인생 바뀌었다"
  • 솔비 "10년 전 오늘 데뷔, 미술하면서 인생 바뀌었다"_이미지
Posted : 2017-05-18 06:32

솔비가 데뷔 10년을 맞이한 오늘(18일), 그 소감과 앞으로의 각오를 밝혔다.



18일 오후 2시 서울 종로구 가나 아트센터 내 언타이틀 전시장에서 가수 솔비의 '하이퍼리즘: 레드(Hyperism:Red)'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솔비는 "10년 전 오늘 '엠카운트다운'에서 데뷔했다. 그래서 의미있게 오늘로 앨범 발매일을 잡았다. 10년 전엔 10년 후를 생각한 적이 한 번도 없다. 갑자기 미술을 하면서 인생이 바뀌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녀는 "지금은 10년 후를 생각하게 됐다. 할머니가 되어서도 퍼포먼스를 할 수 있는 가수가 되고 싶다"며 "그런 생각을 하게 해준 나를 만들어준 슬럼프와 시련에 감사한다. 의미있는 10년을 보냈으니 앞으로의 10년은 팬들과 함께 만들어 가겠다. 획을 긋는 아티스트가 되고 싶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음악과 미술을 매개로 세상과 소통해온 솔비는 이번 앨범을 통해 그 영역을 확장했다. 음악과 미술은 물론 영상 패션 안무를 매개로 무대를 펼친다. 남성 댄서들과 컨버스 위에서 파격 라이브 퍼포먼스 페인팅을 한다.



'레드'에는 타이틀곡 '프린세스 메이커(Princess Maker)'를 포함해 5곡이 수록됐다. '프린세스 메이커'는 여자로서 공주처럼 예쁘게 가꿔지며 살아가는 것을 강요, 조종 당하는 현실에서 벗어나겠다는 의지가 담긴 곡이다. 러프한 록 사운드에 일렉트로 댄스 요소가 가미된 퓨전 스타일 음악이다.



솔비는 이번 '레드'를 시작으로 1년간 '하이퍼리즘' 연작을 공개하며, 많은 팬과의 소통을 위해 음악 방송을 통한 컴백과 기획 공연을 준비 중이다.



이우인 기자 jarrje@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