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명당' 지성 "온국민 힘든 시기에 촬영..흥선役 책임감 느꼈다"
  • '명당' 지성 "온국민 힘든 시기에 촬영..흥선役 책임감 느꼈다"_이미지
Posted : 2018-09-11 17:00

배우 지성이 흥선대원군을 연기한 소감을 밝혔다.



11일 오후 서울 강남구 메가박스 코엑스점에서 열린 영화 '명당'(박희곤 감독, 주피터필름 제작) 언론시사회에는 박희곤 감독을 비롯, 배우 조승우, 지성, 백윤식, 김성균, 유재명, 이원근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명당'은 땅의 기운을 점쳐 인간의 운명을 바꿀 수 있는 천재 지관 박재상(조승우)과 왕이 될 수 있는 천하명당을 차지하려는 이들의 대립과 욕망을 그린 작품. '관상', '궁합'을 잇는 역학 3부작 완결판이다.



지성은 "온국민이 힘들고 어려운 시기에 '명당'을 촬영했기 때문에 흥선대원군을 연기하는 데 책임감을 느꼈다. 흥선대원군을 통해 지금의 시대를 빗대어 표현하고 싶었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지성은 "스스로 많이 부족한 점을 알기에 배우겠다는 마음가짐으로 임했다. 출연하지 않을 이유가 없었다. 완성본을 보고 다른 배우들의 연기에 감동했다"고 덧붙였다.



'명당'은 '퍼펙트 게임'의 박희곤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9월 19일 개봉한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문수지 기자 suji@tvreport.co.kr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