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주요뉴스
    '택시→청년→애나벨' 극장가 새판…'군함도'는 5위
    •  '택시→청년→애나벨' 극장가 새판…'군함도'는 5위_이미지

    극장가 흥행 새 판이 벌어졌다.



    11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택시운전사'는 10일 35만5190명 관객을 동원하며 1위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택시운전사'의 누적 관객수는 616만8267명으로 집계됐다.



    올해 최단 기간 600만 관객을 돌파한 '택시운전사'는 개봉 2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극장가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



    2위는 지난 9일 개봉한 '청년경찰'이 차지했다. '청년경찰'은 같은 날 27만7392명을 동원, '택시운전사' 뒤를 바짝 뒤쫓으며 2위에 올랐다. '청년경찰'의 누적 관객수는 62만2353명으로 나타났다.



    3위는 역대급 공포로 입소문이 난 '애나벨:인형의 주인'이 랭크됐다. '애나벨:인형의 주인'은 개봉 첫날인 10일 15만4724명을 끌어모았다.



    한편 '슈퍼배드 3'는 4만255명(누적 285만4038명)으로 4위에, '군함도'는 3만8473명(누적 634만6517명)으로 전날보다 2계단 하락한 5위에 이름을 올렸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영화 포스터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