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친애하는 판사님께’ 윤시윤, 판사복 벗나? 강제 사직서가...
  • ‘친애하는 판사님께’ 윤시윤, 판사복 벗나? 강제 사직서가..._이미지
Posted : 2018-09-12 22:15

윤시윤이 판사 복을 벗을까.



12일 SBS 수목드라마 ‘친애하는 판사님께’가 방송됐다.



이날 부장판사는 강호(윤시윤)를 찾아 사표를 잘 받았다며 일주일 안에 수리될 것이라고 넌지시 말했다.



강호로선 금시초문인 일. 부장판사는 “내 손으로 법복 입힌 넌데 기분이 그렇다. 징계위는 내가 잘 마무리 지어줄게”라며 웃었다.



부장판사는 또 “어디 여행이라도 다녀와서 변호사 개업해야지. 내가 도와줄게”라고 거듭 말했다. 황당해하는 강호의 모습이 이후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혜미 기자 gpai@tvreport.co.kr/사진 = SBS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