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유퀴즈온더블럭’ 유재석, 비 보다 시민…츤데레 배려 끝판왕
  • ‘유퀴즈온더블럭’ 유재석, 비 보다 시민…츤데레 배려 끝판왕 _이미지
Posted : 2018-09-12 12:12

‘유 퀴즈 온 더 블럭’ 유재석이 배려의 끝을 보여준다.



tvN 예능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유재석과 조세호, 그리고 시민들이 뜻밖의 웃음을 선사한다.



앞서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보다 많은 퀴즈왕을 찾기 위해 공약을 거는 유재석, 조세호의 모습이 공개됐다. 두 사람은 네 명의 퀴즈왕을 찾으며 로드쇼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방송 말미, 셧다운을 1분 30초 남겨두고 마지막 시민을 만난 유재석과 조세호는 다음 주에 다시 만날 것을 기약하며 헤어져 웃음을 안겼다.



이날 방송에서는 셧다운에 걸려 퀴즈쇼를 진행하지 못한 시민을 만날 예정. 지난 주 짧은 시간에도 불구하고 존재감을 뽐냈던 시민은 이날도 유재석과 조세호 못지않은 토크를 과시한다. 세 명의 빈틈없는 토크에 유재석은 조세호에게 “자기라도 조용히 해”라고 말해 웃음을 안긴다.



또한 길거리에서 만난 터키인들과는 한국어, 터키어, 영어, 일본어 등 4개 국어가 난무하는 토크를 벌였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뿐만 아니라 유재석은 ‘유느님’다운 면모로 시민들에게 츤데레 매력을 한껏 발산한다. 갑작스러운 비에 자신보다도 시민들을 먼저 생각하며 배려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것. 반면, 발치 때문에 점심으로 죽이나 미음을 먹어야 한다는 조세호에게는 “이 정도면 그냥 집에 있어”라고 하는 등 끝없는 농담으로 변치 않는 톰과 제리 케미를 뽐낼 예정이다.



한편 ‘유 퀴즈 온 더 블럭’은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