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볼빨간 당신’ 김민준 母 “개 보다 손주…제발 결혼했으면”
  • ‘볼빨간 당신’ 김민준 母 “개 보다 손주…제발 결혼했으면”_이미지
Posted : 2018-09-11 23:33

‘볼빨간 당신’ 김민준 어머니가 아들의 결혼을 바랐다.



11일 KBS2 예능프로그램 ‘볼빨간 당신’이 첫 방송됐다.



이날 ‘볼빨간 당신’에서 김민준은 부산에 있는 부모의 집으로 갔다. 김민준이 오지 않자 어머니는 전화를 걸었다. 김민준은 이미 부산에 도착했고, 개 마루와 광안리 산책 중이었다. 이를 안 부모는 기막혀 했다.



특히 김민준 어머니는 “어째서 마루만 데리고 다니느냐. 결혼해서 사람을 데려 오라고 하잖아”라며 “사주도 좋다는데, 왜 결혼을 안 하는 거냐. 답답하다”며 속상해 했다.



김민준 부모의 최대 고민은 아들의 결혼. 두 사람은 “김민준 나이가 이제 마흔 셋이다. 와도 반갑지 않다. 손주 대신 개를 데려 온다. 우린 개 보다 손주”라고 입을 모았다.



박귀임 기자 luckyim@tvreport.co.kr / 사진=KBS2 ‘볼빨간 당신’ 화면 캡처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