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인생술집' 효린 "소아암 수술로 배에 흉터…타투한 이유" 고백
  • '인생술집' 효린 "소아암 수술로 배에 흉터…타투한 이유" 고백_이미지
Posted : 2018-08-09 23:48

효린이 배에 타투가 있는 사연을 밝혔다.



9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 출연한 효린은 배에 십자가 모양의 타투가 있는 특별한 이유를 공개했다.



효린은 "배에 타투가 있다. 두번의 수술로 생긴 흉터 때문이다. 그 흉터가 저의 가장 큰 콤플렉스였다"고 운을 뗐다.



이어 "복수가 찬 상태에서 태어나서, 태어나자마자 인큐베이터 있다가 소아암 판정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담도폐쇄증이라는 병이었다는 것.



효린은 "그 수술 무사히 하고 퇴원한 지 1년 뒤에 장 중첩증으로 또 수술을 받았다. 흉터 모양대로 가리면 어떨까 싶어서 십자가 모양으로 타투를 하게 된 것이다"고 설명을 덧붙였다.



그러면서 "담도폐쇄증이라는 병을 가진 아이들의 부모님께서 저한테 메일을 보낸다"고 전해 감동을 더했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사진=tvN '인생술집' 화면 캡처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