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고영욱 오늘(9일) 전자발찌 푼다…위치추적 불가+신상정보 2년더
  • 고영욱 오늘(9일) 전자발찌 푼다…위치추적 불가+신상정보 2년더_이미지
Posted : 2018-07-09 11:17

가수 고영욱이 오늘(9일) 전자발찌를 벗는다.



고영욱은 2010년 7월부터 2012년 12월까지 미성년자 3명을 자신의 오피스텔과 승용차 등에서 4차례에 걸쳐 성폭행 및 강제 추행한 혐의로 2013년 대법원으로부터 실형을 선고받았다.



재판부는 고영욱에게 징역 2년6개월 실형과 신성정보 공개 고지 5년, 위치추적 전자장치 부착 3년형을 내렸다.



고영욱은 2013년 구속된 후 안양교도소와 남부교도소에서 수감 생활을 마치고 2015년 7월 만기출소했다.



전자발찌 1호 연예인이라는 오명을 쓴 고영욱은 9일 전자발찌를 풀게 된다. 그간 고영욱 위치 및 이동 경로는 전자발찌를 통해 실시간으로 법무부 중앙관제센터에 기록됐다. 9일 이후 고영욱의 실시간 위치 정보는 확인할 수 없게 됐다. 학교 등 제한구역 출입도 가능해졌다.



하지만 신상정보 공개 및 고지 기간이 남았기 때문에 고영욱 신상정보는 성범죄자 알림e에서 2년간 조회할 수 있다.



김수정 기자 swandive@tvreport.co.kr 사진=TV리포트 DB


Copyrights ⓒ TV리포트. 무단 전제 - 재배포 금지
댓글등 이미지 배경